2019.06.14 (금)

  • 구름많음동두천 22.2℃
  • 흐림강릉 19.3℃
  • 구름많음서울 24.3℃
  • 구름조금대전 22.4℃
  • 흐림대구 20.7℃
  • 울산 17.6℃
  • 흐림광주 19.8℃
  • 부산 18.0℃
  • 구름많음고창 21.1℃
  • 제주 17.7℃
  • 맑음강화 20.6℃
  • 구름많음보은 19.3℃
  • 구름많음금산 20.2℃
  • 흐림강진군 19.7℃
  • 흐림경주시 18.4℃
  • 흐림거제 18.8℃
기상청 제공

국회

서삼석 의원, 도서지역 해양교통안전 확보를 위한 입법정책 지역토론회 개최

서 의원 “도서주민들이 안전하게 해양교통을 이용할 수 있도록 입법화 노력할 것”

[한국방송/이두환기자] 영암·무안·신안군을 지역구로 두고 있는 더불어민주당 서삼석 의원은 14() 전남 신안군청 대강당에서 도서지역 해양교통안전 확보입법정책 토론회를 개최하며 연이틀 지역토론회를 이어갔다.

 

이날 토론회는 도서주민·관광객들은 안개 등 시계제한으로 여객선 장기간 출항통제, 운항 대기에 따른 불편사항과 함께 출항 통제기준의 불확실성 등 여러 가지 문제점을 진단하여 입법적으로 해결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또한, 연안여객선 준공영제 개선을 통한 교통체계의 효율성 증진 방안과 해양안전 선진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소통의 장을 마련했다.

 

정재용 목포해양대학교 교수가 좌장을 맡은 가운데, 주제발표는 먼저 선박안전기술공단 해사정책연구실 김영두 실장이 ‘ICT기반 중소형 선박 충돌경보시스템 개발에 대해 발표했고, 두 번째로 한국해양수산개발원 해운해사연구본부 박용안 연구위원이 도서민 이동권 확보를 위한 교통체계 효율성 증진 방안에 대해 주제발표 했다.

 

서 의원은 우리나라는 삼면이 바다로 둘러싸인 해양 국가로, 도서주민의 해상교통 안전은 어디서나 최우선의 가치라며, “안전한 환경에서 도서주민들이 보다 편안하고 편리하게 해양교통을 이용하실 수 있도록 입법 및 제도개선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토론회에 국회 법제실 이용준 실장, 선박안전기술공단 이연승 이사장, 박우량 신안군수, 지역주민 등 250여명이 참석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