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7 (월)

  • 흐림동두천 25.7℃
  • 구름많음강릉 30.9℃
  • 서울 26.2℃
  • 흐림대전 26.8℃
  • 구름많음대구 27.6℃
  • 흐림울산 27.2℃
  • 흐림광주 26.0℃
  • 구름많음부산 24.0℃
  • 흐림고창 26.1℃
  • 흐림제주 28.3℃
  • 흐림강화 25.0℃
  • 흐림보은 23.4℃
  • 흐림금산 26.1℃
  • 흐림강진군 25.0℃
  • 구름많음경주시 25.4℃
  • 흐림거제 24.2℃
기상청 제공

뉴스섹션

전체기사 보기

신영대 의원, “군산시, 농촌협약 공모 선정 환영”

- 군산시, 농림축산식품부 2023 농촌협약 공모 사업 선정… 456억 원 규모 - 농촌중심지 활성화, 기초생활 중심지 조성, 마을만들기 사업 등 농촌 정주 여건 개선 추진 신영대 의원, “농촌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과 귀농⋅귀촌 활성화 기대”

[한국방송/김주창기자] 신영대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전북 군산)은 26일 “군산시가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 2023 농촌협약 사업 공모에 선정된 것을 환영한다”라고 밝혔다. 농촌협약은 시⋅군과 농식품부가 농촌생활권 발전계획 이행을 위해 공동투자하는 사업으로 시⋅군이 농촌 발전 방향을 수립 후 농식품부와 협의 과정을 거친다. 보건⋅보육과 같은 기초서비스부터 문화⋅교육⋅의료를 포함한 복합서비스, 응급상황 대응 시스템 구축 등 농촌의 정주 여건 개선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로써 군산시는 올해 12월까지 농식품부와 협의를 통해 농촌생활권 활성화 계획을 확정 후 2023년부터 2027년까지 5년간 농촌중심지 활성화, 기초생활 중심지 조성, 마을만들기 사업에 456.5억 원(국비 281.75억 원, 지방비 154.75억 원, 기타 20억 원)이 투입한다. 또한, 이번 공모 선정으로 126.45억 원(국비 59억 원, 지방비 65.99억 원, 기타 1.46억 원) 규모의 농식품부 주관 연계 사업 역시 추진될 예정이다. 사업 대상지는 1개 읍(옥구읍)과 9개 면(임피면, 대야면, 옥산면, 서수면, 개정면, 나포면, 회현면, 옥서면, 성산면)이 선정됐다. 대표적인 사





종합뉴스

더보기
녹조가 발생해도 안전한 수돗물…안심하고 마셔도 됩니다
[한국방송/박기문기자] 환경부(장관 한화진)는 철저한 정수장 사전 관리로 여름철 상수원에 녹조가 발생해도 안전한 수돗물을 공급할 수 있는 대응체계를 구축하고 있다고 밝혔다. 환경부가 6월 23일 기준으로 녹조 발생상황을 분석한 결과, 전국 29개의 조류경보제* 지점 중 2개 지점(해평, 칠서)에서 ‘관심’ 단계 경보가 발령 중이며, 2개 지점(강정고령, 물금매리)에서 ‘경계’ 단계 경보가 발령 중이다. * 주 단위로 주요 구간의 녹조 발생 상황을 관측하고, 발생 정도에 따라 경보(관심, 경계, 조류대발생) 발령 및 기관별 대응 실시 현재 이들 지점의 녹조는 지난주 높은 수온(26℃ 이상)과 전국적인 가뭄(예년 대비 54% 수준 강우)으로 인해 남조류가 증식해 발생한 것으로 추정된다. 이에 환경부는 녹조 발생을 대비해 사전 준비태세를 확립하고 유관기관 간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강화하여 신속한 대응을 추진하는 한편 일선 정수장의 녹조 대응 역량을 높여 국민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안전한 수돗물을 공급할 계획이다. 우선, 녹조 발생에 대비해 지난 4월 말부터 한 달간 유역(지방)환경청, 유역수도지원센터(한국수자원공사), 지자체가 공동으로 정수장 102곳*을 선별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