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3 (목)

  • 맑음동두천 19.2℃
  • 구름조금강릉 25.4℃
  • 맑음서울 21.1℃
  • 맑음대전 19.9℃
  • 맑음대구 23.3℃
  • 맑음울산 22.9℃
  • 맑음광주 20.7℃
  • 맑음부산 23.1℃
  • 맑음고창 18.7℃
  • 맑음제주 21.0℃
  • 맑음강화 19.3℃
  • 맑음보은 17.2℃
  • 구름조금금산 18.5℃
  • 맑음강진군 20.3℃
  • 구름조금경주시 22.5℃
  • 맑음거제 21.3℃
기상청 제공

국회

[이재명 방탄당, 민주주의 무너뜨릴 셈인가 국민의힘으로 민주주의 회복해야]

[한국방송/진승백기자] 1987년 6월 시민·학생들이 대한민국 민주주의를 함께 이루었습니다. 그로부터 37년 만에 다시 민주주의 위기입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은 김대중 평민당 총재 시절 우리 국회가 만든 상임위원장 배분의 협치 원칙과 전통을 모조리 무너뜨렸습니다. 국회의장과 원내대표도 개딸이 뽑도록 대의민주주의, 의회민주주의를 송두리째 무너뜨리고 이제 이재명 사법리스크 방탄 사당으로 철갑 변신 중입니다.

 

의회민주주의 파괴와 함께 검찰 경찰 수사 대신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특별검사 수사로 모두 바꾸고 재판지연 판사공격 사법 장악을 통해 삼권분립마저 무너뜨리고 있습니다. 오로지 이재명 방탄, 대통령선거 때까지 재판을 방해하겠다는 목적뿐입니다.

 

김대중 노무현 정통민주당이었다면 상상조차 못 했을 상황입니다. 원조친명 중진의원조차 정치적 목숨을 걸고 저항하기 시작했습니다

 

집권여당은 무기력하다는 질타를 받고 있습니다. 어제 저녁시간에 심야 의원총회 앞서 80년대 대학을 다닌 동료의원들과 박종철센터를 다녀왔습니다.

 

이제는 국민의힘으로 의회민주주의를 다시 회복하겠습니다. 숫자가 적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의 "닥치고 입법폭주"에 짓밟히고 조롱당하겠지만, 국민만 믿고 의사당에서, 국회에서 진실을 밝히며 맞서겠습니다.

 

[최형두 페이스북 페이지]

https://www.facebook.com/share/p/9Zuifa44yGQDvKn3/?mibextid=WC7FNe

[최형두 카카오채널]

http://pf.kakao.com/_xghaxaC/105583131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