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13 (수)

  • 흐림동두천 24.2℃
  • 흐림강릉 23.0℃
  • 서울 24.4℃
  • 대전 25.0℃
  • 대구 25.4℃
  • 울산 24.2℃
  • 구름많음광주 27.0℃
  • 흐림부산 24.8℃
  • 흐림고창 28.1℃
  • 구름많음제주 32.1℃
  • 흐림강화 24.4℃
  • 흐림보은 23.3℃
  • 흐림금산 25.4℃
  • 구름많음강진군 26.8℃
  • 흐림경주시 24.4℃
  • 흐림거제 24.7℃
기상청 제공

국회

송석준 의원, 스마트팜 인성교육 도입한 이천시 대월초 방문해 수업참관 및 의견 청취…

창의·인성교육 등 선진교육 정착 위한 제도적 지원 노력할 것

[한국방송/최동민기자] 송석준 의원은 학생들의 정서 안정과 창의적 인재 양성을 위한 선진교육 프로그램인 ‘스마트팜 인성교육’ 수업을 참관하고, 교육 현장의 목소리를 경청하며 교육의 다양성 확보와 인재 육성을 위한 제도적 지원을 약속했다.

 

국회 국민의힘 송석준 국회의원(경기 이천시)은 24일 오전 스마트팜 인성교육 시스템이 구축된 경기 이천시 대월초등학교를 방문하여 수업을 참관했다.

 

스마트팜 인성교육은 농·임·축·수산물의 생산, 가공, 유통 단계에서 첨단 ICT 기술을 접목한 지능형 농업 시스템인 스마트팜을 이용하는 인성교육 프로그램으로 산업통산자원부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 R&D 공모사업의 지원을 받아 진행되고 있다.

 

학교 내 유휴 교실 공간을 활용하여 스마트팜 설비를 구축하고, 학생들이 앱을 이용하여 직접 농작물을 키우고 수확하는 작물재배 과정을 통해 정서 안정 및 인성 함양에 도움을 주는 창의·융합·인성 교육프로그램이다.

 

교육프로그램을 도입한 이천시 대월초등학교는 도입 배경으로 인성 교육뿐 아니라 미래 유망산업으로 각광받고 있는 6차산업 스마트팜을 학생들이 직접 경험하며 자동화 설비, 빅데이터 활용, 기계학습 등 미래 인재 핵심역량을 키울 수 있다는 점에서도 큰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스마트팜 인성교육 현황 및 기대효과에 대한 설명과 교실 사용료 부담 문제, 학교시설사업촉진법 등 규제로 인한 설비 구축의 어려움 등 개선방안에 대한 사항들이 논의되었다.

 

송석준 의원은 “새롭고 참신한 창의·융합 교육프로그램들이 교육현장에 도입되기 위해서는 교육제도 역시 현실에 맞게 합리적으로 개선해야 한다”며 “앞으로도 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창의적 인재 육성을 위한 선진교육이 현장에 제대로 정착될 수 있도록 제도적 지원을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도로교통·소상공인·도시안전 분야 표준 분석모델 개발
[한국방송/김명성기자] 정부가 도로교통, 소상공인, 도시안전 등 3개 분야의 분석모델 표준화를 개발해 데이터 기반의 행정을 강화한다. 행정안전부는 13일 행정·공공기관의 데이터분석 역량을 강화하고 기관별 유사 분석모델 개발에 따른 예산 최소화 및 분석 소요기간 절감을 위해 표준분석모델을 개발한다고 밝혔다. 특히 과제별 표준분석모델 개발 후에는 참여기관에 우선 적용해 모델을 충분히 검증한 후 빅데이터 공동활용 플랫폼에 탑재해 모든 행정·공공 기관에서 활용하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표준분석모델 확산절차 이번에 선정된 과제는 ▲폐쇄 회로 텔레비전(CCTV) 영상 기반 차량통행량 측정 ▲지역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 지원 ▲범죄예방 환경을 위한 시설 분석이다. ‘폐쇄 회로 텔레비전(CCTV) 영상 기반 차량 통행량 측정’은 인공지능이 지역 내에서 수집하는 차량 이미지를 차종과 통행 대수로 분류하도록 학습시키는 과제다. 이를 통해 상습정체지역 개선과 교통유발분담금 차등 납부, 화물차량 통행로를 확인해 노면청소 노선 설계, 주차 수요 산출 등에 활용할 예정이다. CCTV 영상데이터를 활용한 차량 통행량 분석 모델 ‘지역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 지원’은 고객 거래 예측 모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