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0 (수)

  • 구름많음동두천 24.7℃
  • 흐림강릉 25.0℃
  • 흐림서울 25.4℃
  • 대전 25.8℃
  • 흐림대구 28.9℃
  • 흐림울산 28.5℃
  • 흐림광주 28.1℃
  • 흐림부산 27.5℃
  • 흐림고창 28.0℃
  • 흐림제주 30.7℃
  • 구름많음강화 23.8℃
  • 흐림보은 24.9℃
  • 흐림금산 25.5℃
  • 흐림강진군 28.0℃
  • 흐림경주시 27.6℃
  • 흐림거제 27.6℃
기상청 제공

국회

태영호 의원, 국민의힘 국제위원장으로서 적극적 행보 주한 에스토니아 대사 접견.....“양국의 교류 확대 기대”

태영호, 주한 에스토니아 대사와 만나 윤석열 정부의 대북·외교정책 인식 등 공유

[한국방송/박기문기자] 국민의힘 국제위원장으로 임명된 태영호 의원(강남갑)이 21일 진행된 저스틴 해이허스트(Justin Hayhurst) 호주 외교부 지정학적 전략 차관보와의 면담에 이어 오늘(22일) 국회에서 스텐 슈베데(Sten Schwede) 주한 에스토니아 대사와 면담을 진행했다.

 

에스토니아는 2020년 12월 한-에스토니아 협력을 위해 대한민국에 대사관을 설치하였다. 슈베데 대사는 첫 상주 주한대사이다. 슈베데 대사는 윤석열 정부의 외교, 안보 정책 및 한반도 정세에 대한 인식 공유를 위해 국민의힘 국제위원장으로 임명된 태영호 의원에게 면담을 신청하였다.

 

태 의원은 슈베데 대사와의 만남 자리에서 양국의 지정학적 여건에 대해 언급하며, “우리도 에스토니아와 같이 지역 패권국을 이웃하고 있다”며 “이 때문에 외교, 안보 정책 수립에 있어 양국간 공감대가 많을 것이고 앞으로 다방면의 협력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또한 윤석열 정부 대북정책에 대해묻는 슈베데 대사의 질문에 태 의원은 “대북제재는 북핵 보유를 용납할 수 없다는 국제사회의 큰 상징이므로 현 기조를 유지하되, 북한 코로나 사태에 대한 지원은 인도적 관점에서 적극적으로 실행해야 한다”고 강조하며 현 정부의‘대북 투트랙 정책’에 대해 설명하였다.

 

이에 슈베데 대사는 “오늘 만남이 태영호 의원과 한반도 및 국제정세에 대해 의미있는 대화를 나눌 수 있는 뜻깊은 자리였고 양국간 무역을 비롯하여 전반적 교류 확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20일 국민의힘 국제위원장으로 임명된 태영호 의원은 국내외 외교 인사, 안보 전문가 등과 교류 협력을 넓혀가며 윤석열 정부 외교, 안보, 통일정책 기조에 발맞추어 적극적 행보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2022. 6. 22.

국민의힘 국제위원장 태영호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과기정통부 장관, 집중호우 피해 통신시설 복구 현장 점검
[한국방송/김국현기자] 이종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은 10일 서울 동작역을 방문해 통신3사와 함께 수도권 집중호우로 인한 통신시설 침수 및 복구 상황, 통신재난 대응체계를 점검하고 통신사 관계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과기정통부는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 예방을 위해 지난 8일 오후 5시 40분 부로 정보통신사고 위기경보를 발령(관심 단계)하고 통신사와 함께 통신시설 피해 현황 모니터링, 기지국 출력 상향 및 통신시설 점검 강화 등 대응·복구를 추진해왔다. 과기정통부에 따르면 이번 집중 호우로 수도권 일부 지역에서 정전, 침수 등으로 유·무선 통신 및 유료방송 약 15만 1000회선이 피해를 입었다. 현재 복구율은 90.6%를 나타내고 있으며, 나머지 시설도 침수해제 즉시 신속하게 복구 중 이다. 서울 관악산역 인근 청룡산 자락에서 작업자들이 복구작업을 하고 있다. 통신 3사는 피해 장비에 대한 신속한 복구 계획을 설명하고, 향후 이번 수도권 집중호우와 같은 자연재해에 효율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통신사간 공동대응 등 협력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이 장관은 “재난상황에서 통신서비스는 재난정보를 얻거나 긴급 연락을 할 수 있어 국민의 생명을 보호하는 필수 서비스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