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4 (토)

  • 흐림동두천 -0.9℃
  • 흐림강릉 3.4℃
  • 흐림서울 1.5℃
  • 흐림대전 2.2℃
  • 구름많음대구 2.5℃
  • 흐림울산 4.9℃
  • 흐림광주 3.7℃
  • 구름많음부산 7.7℃
  • 흐림고창 0.5℃
  • 구름많음제주 7.7℃
  • 흐림강화 -1.0℃
  • 흐림보은 -1.5℃
  • 흐림금산 -0.3℃
  • 흐림강진군 1.8℃
  • 흐림경주시 0.0℃
  • 흐림거제 4.8℃
기상청 제공

'박기문' 기자의 전체기사


배너

종합뉴스

더보기
내년 기초지자체 5곳 ‘장애인 평생학습도시’ 지정·운영
[한국방송/박기문기자] 내년에 처음으로 5개의 ‘장애인 평생학습도시’가 지정된다. 또 학령기 교육기회를 놓친 장애인을 위한 ‘장애인 문해교육 교육과정’을 신설하고, 평생교육 프로그램 수는 올해 677개에서 2022년까지 1130개로 늘어날 예정이다. 교육부는 13일 청주시 혜원장애인종합복지관에서 제17차 포용국가 실현을 위한 사회관계장관회의를 개최하면서 장애인 평생교육 범부처 중앙상설협의체 및 국가-지자체 협의체 구성 등 ‘장애인 평생교육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그동안 장애인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평생교육에 대한 요구와 필요성은 꾸준히 증가해 왔다. 그럼에도 장애인 평생교육 참여율은 2011년 이후 평균 약 4.8%로, 전체 성인의 평생교육 참여율 평균 44.5%보다 10배나 낮은 실정이다. 이에 따라 교육부는 ‘장애인 평생학습도시’ 조성과 장애인 문해교육 교육과정 신설 및 학력인정 체제 구축 등 내년부터 2022년까지 추진하는 ‘장애인 평생교육 활성화 방안’을 마련했다. 먼저 내년에 처음으로 5개의 장애인 평생학습도시를 운영해 지역중심의 장애 친화적 평생교육 환경을 조성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평생교육법을 개정해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장애인 평생학습도시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