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3 (일)

  • 구름조금동두천 -3.3℃
  • 흐림강릉 0.4℃
  • 구름많음서울 -0.3℃
  • 연무대전 1.2℃
  • 흐림대구 2.0℃
  • 구름많음울산 4.1℃
  • 구름많음광주 4.9℃
  • 흐림부산 6.5℃
  • 흐림고창 2.2℃
  • 제주 9.6℃
  • 흐림강화 -3.0℃
  • 구름많음보은 -0.3℃
  • 구름많음금산 -0.8℃
  • 흐림강진군 4.4℃
  • 구름많음경주시 0.2℃
  • 흐림거제 4.8℃
기상청 제공

극지 궁금증 해결해볼까?

--‘사진으로 떠나는 극지탐험’전시회 개최 --

URL복사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극지 사진 전시회 ‘사진으로 떠나는 극지탐험’을 11월 15일과 16일 양일간 인천시청 본관 중앙홀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평소 접하기 어려운 남·북극의 생생한 현장 사진 전시를 통해 극지연구의 중요성에 대한 시민관심을 높이고 극지 중심도시로서 인천의 위상을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극지의 동·식물과 빙하의 자연환경, 극지연구 활동 등 남극과 북극의 생생한 현장 사진 50여 점과 영상을 함께 감상할 수 있다.
 
극지는 사람의 손길이 닿지 않은 무한한 잠재력과 가치를 지닌 공간이며 최대 현안인 지구온난화, 기후변화 등 환경문제와 관련해 과학적으로 중요한 의미를 갖는 지역이다.
 
세계적으로 극지에 대한 과학연구가 더욱 중요해지고 있는 가운데, 인천은 남․북극 과학기지와 쇄빙연구선 아라온호 등 극지연구 시설을 운영하는 극지연구소가 소재한 곳으로서 극지 과학연구의 중심도시라 할 수 있다.
 
박영길 시 해양항공국장은 “이번 전시를 통해 세상의 끝인 남·북극과 시민들 사이가 조금 더 가까워질 수 있는 계기가 되고 극지 환경 및 연구 분야에도 관심을 갖고 공감할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김정숙 여사, 이집트 한국문화 홍보전문가와의 만남
[한국방송/김명성기자] 김정숙 여사는 1월 20일(목) 이집트에서 ‘K-문화 나일강에 물들다’라는 이름으로 이집트 한국문화 홍보전문가들과 만났습니다. ▲해외문화홍보원(KOCIS)이 운영하는 다국어 포털 코리아넷의 이집트 명예기자, ▲한국문화 전문 유튜버인 K-인플루언서가 그들입니다. 오늘 행사에는 국립한글박물관 주관 한글사진공모전 대상 수상자도 참석하였고, 간담회는 코리아넷 유튜브 채널을 통해 한국어와 아랍어로 실시간 방송되었습니다. 김정숙 여사는 10명의 한국문화 홍보전문가들에게 “여러분들이 쓴 다양한 기사와 영상들이 대한민국을 향해 열린 창이 되고 문이 되고 있다”며 “여러분이 한류 열풍의 주역”이라고 인사말을 전했습니다. 그리고 봄의 문턱에서 이웃에게 베품을 실천하는 한국의 ‘입춘’ 풍습과 영혼이 신을 만나면 ‘당신의 인생이 다른 사람들을 기쁘게 했는지’ 묻는다는 고대 이집트인의 믿음을 소개하면서, “K-컬처의 선한 메시지를 전하는 여러분은 이미 다른 사람들을 기쁘게 하고 있다”고 응원했습니다. 10명의 한국문화 홍보전문가들은 그간의 활약상을 직접 보여주거나 설명했습니다. 레합 아흐마드는 ‘아리랑’을 직접 바이올린으로 연주하였고, 참석자들 모두 박수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