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4 (일)

  • 구름많음동두천 25.7℃
  • 구름많음강릉 23.2℃
  • 구름많음서울 29.6℃
  • 구름많음대전 29.8℃
  • 구름조금대구 27.9℃
  • 맑음울산 24.9℃
  • 구름많음광주 29.4℃
  • 맑음부산 25.5℃
  • 구름조금고창 26.6℃
  • 박무제주 26.0℃
  • 맑음강화 26.8℃
  • 구름많음보은 27.3℃
  • 구름많음금산 28.9℃
  • 구름많음강진군 26.3℃
  • 구름조금경주시 26.7℃
  • 구름조금거제 26.5℃
기상청 제공

경제

스마트폰 앱 통해 본인증명 제출 가능해진다

금융·통신 6사-삼성전자, 모바일 전자증명사업 손잡아

[한국방송/최동민기자] KEB하나은행 우리은행 코스콤으로 구성된 금융사, SK텔레콤 LG유플러스 KT로 구성된 통신3사와 삼성전자는 지난 12일 사업 협약식을 갖고 블록체인 기반의 모바일 전자증명 사업을 출범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를 통해 이르면 내년부터 모바일 App을 통한 전자증명 시대가 열릴 전망이다.

이들 7개사는 ICT 기업과 금융 기업의 강점이 시너지 효과를 일으켜 온 국민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전자증명 서비스를 빠르게 사업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금융사, 통신사, 삼성전자 7개사가 모바일 전자증명사업을 위한 제휴를 맺었다.[사진=하나은행]

금융권은 오랜 기간 가장 보안성이 높은 인증서비스를 제공해 왔고, 통신3사는 안정적인 통신서비스 경험과 블록체인 기술 역량을 보유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모바일 사업 분야의 풍부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Knox 기반의 블록체인 보안 기술을 통해 안전하게 신원 정보 관리가 가능하다.

따라서 이번 금융과 통신 및 ICT의 결합은 명실공히 전국민을 대상으로 한 매머드급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모바일 전자증명 사업은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위증명하고, 본인 스스로 개인정보를 관리할 수 있는 것이 핵심이다. 개인은 기관이나 기업으로부터 받은 자신의 정보를 스마트폰의 보안 저장 영역에 저장해 놓았다가, 신원증명이 필요할 경우 언제든지 원하는 데이터를 골라서 제출할 수 있다.

이는 기존에 기관과 기업이 보관하고 있던 개인정보와 이에 대한 통제권을 개인에게 돌려준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또 개인인증을 바탕으로 한 각종 증명서 활용도 가능하다. 예를 들어 갓 대학을 졸업한 20대 남성 A씨가 취업을 하기 위해 문서로 제출하던 대학 졸업증명서와 성적증명서를 모바일을 통해 간편하게 제출할 수 있고, 제출받은 기업은 블록체인망을 통해 위변조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KEB하나은행은 계좌정보를 통한 본인 확인 및 통장사본 제출을 대체할 수 있는 '계좌보유증명' 발행을 시작으로 은행에서 발행하는 다양한 금융증명서까지 서비스 범위를 확장할 예정이다.

우리은행은 재직증명서, 정책자금 수령자격 등을 위변조가 불가한 형태로 모바일을 통해 간편하게 제출할 수 있는 ‘제증명서 간편제출 서비스’를 검토중이다.

코스콤은 스타트업 대상 비상장주식 마켓 플랫폼의 본인확인 수단으로 우선 적용하고, 주식보유증명 등 증권사의 각종 증명서 발행으로 모바일 전자증명의 금융투자업권 허브 역할을 할 계획이다.

참여사들은 내년 블록체인에 더 많은 기업들을 추가해 각 참여사들의 채용 정보시스템은 물론 병원 및 보험사의 제증명, 골프장과 리조트의 회원권, 영화관·놀이공원의 할인서비스, 공증내용증명 등 다양한 영역으로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다.

참여사 관계자는 “인증 분야에 금융사들과 통신3사, 휴대폰 제조사가 참여하는 사업은 처음 있는 일로써 큰 시너지가 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더 많은 기업들을 모으고 기능을 확장해 전국민이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인증서비스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배너

도시 디자인을 높이기 위해 신규 공공택지에 3D 계획 적용
[한국방송/최동민기자]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수도권 30만호 주택공급계획(’18.9)」에 따라 추진되는 신규 공공주택지구에 대해 도시건축 통합계획을 적용한다고 밝혔다.도시건축 통합계획이란 도시의 초기 기획단계에서부터 도시, 건축, 시설물을 아우르는 입체적인 3D 도시 마스터플랜을 수립하고, 이를 기반으로 토지이용계획 등의 도시계획과 건축계획을 수립하는 방식이다.도시와 건축은 입체적이고 일체화된 하나의 공간으로 인식됨에도 불구하고, 그동안 도시계획과 건축계획은 서로 연계성이 부족하며, 선행되는 2차원적 도시계획에 3차원적 건축계획이 맞춰야하기 때문에 최적의 도시공간을 구현하는데 한계가 있었다.도시건축 통합계획을 적용하여 기획단계에서 공모 등을 통해 3D 마스터플랜을 수립하면, 도시의 모습과 경관을 사전에 시뮬레이션 할 수 있어 도시 경관 개선, 효율적인 공간 활용계획 수립, 걷고 싶은 도시 조성 등이 가능하다.국토교통부와 국가건축정책위원회, 한국토지주택공사는 그동안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해 신규 공공주택지구에 도시건축 통합계획을 적용하기로 하고 세부 추진방안을 협의하였다.특히, 성남서현(25만m2, 3천호), 수원당수2(68만m2, 5천호), 과천과천(1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