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4 (화)

  • 흐림동두천 14.3℃
  • 흐림강릉 13.7℃
  • 흐림서울 15.7℃
  • 흐림대전 16.4℃
  • 흐림대구 15.7℃
  • 흐림울산 16.0℃
  • 흐림광주 16.3℃
  • 흐림부산 17.1℃
  • 흐림고창 15.4℃
  • 구름조금제주 18.7℃
  • 구름많음강화 13.1℃
  • 흐림보은 16.2℃
  • 흐림금산 16.1℃
  • 흐림강진군 16.6℃
  • 흐림경주시 14.6℃
  • 흐림거제 18.9℃
기상청 제공

뉴스

김동연 지사, 보리스 타디치 세르비아 전 대통령과 교류협력 논의

○ 김동연 지사, 12일 보리스 타디치 세르비아공화국 전 대통령 등 면담
○ 경기도-세르비아공화국과 경제, 문화, 예술분야 등 교류협력 활성화 방안 논의

[경기/김명성기자]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보리스 타디치(Boris Tadic) 세르비아공화국 전 대통령과 만나 경기도와 세르비아공화국 간 경제 및 문화·예술 분야의 교류 활성화를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김 지사는 12일 오후 서울 여의도 경기도중앙협력본부(서울 소재)를 방문한 보리스 타디치 전 대통령 일행과 만난 자리에서 “오늘 만남을 계기로 경기도와 세르비아가 경제분야를 포함해 문화·예술분야 등 다양한 교류와 협력을 강화했으면 좋겠다”며 “특히 보리스 타디치 전 대통령께서 협력하는 나라들과 협력관계를 보다 강화하기를 희망한다. 언제든지 아이디어를 주시면 검토해서 함께 진전해 나갈 수 있도록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보리스 타디치 전 대통령은 “대통령 임기를 마치고 지금은 국제사회 활동을 하며 세르비아가 속한 발칸반도뿐만 아니라 중앙아시아 국가들 중 도움이 필요한 국가들을 대변하는 일도 하고 있다”며 “동티모르나 우즈베키스탄은 한국과도 전략적으로 연관성이 있는 중요한 나라로 여러가지 지원이나 협력이 가능하고 많은 아이디어를 드릴 수 있을 것 같다”고 화답했다.

 

이날 만남은 한-세르비아 의원 친선연맹 관련자 회의 참석 등을 위해 방한한 세르비아공화국 방문단이 김 지사와의 면담을 요청하며 이뤄졌다.

 

보리스 타디치 전 대통령은 1958년 유고슬라비아(현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 출생으로, 2004년 제3대 세르비아공화국 대통령에 취임한 뒤 재선에 성공, 2012년까지 재임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