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4 (금)

  • 흐림동두천 21.7℃
  • 흐림강릉 24.6℃
  • 흐림서울 22.1℃
  • 대전 23.5℃
  • 대구 23.2℃
  • 울산 23.6℃
  • 광주 23.2℃
  • 부산 22.3℃
  • 흐림고창 23.2℃
  • 천둥번개제주 24.3℃
  • 구름많음강화 20.6℃
  • 흐림보은 22.8℃
  • 흐림금산 22.6℃
  • 흐림강진군 23.3℃
  • 흐림경주시 23.6℃
  • 흐림거제 22.7℃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

숨 쉬는 500년 객사

오는 6월 18일에 평택시 안정리에서는 주민과 외국인이 함께 할 수 있는 이색적인 행사가 진행된다.

 

[사신을 찾아라]라는 행사명으로 평택 캠프 험프리스 앞 예술인 광장을 출발해 농성과 안정리의 주택 골목을 지나서 평택향교에 도보로 도착하는 총 2㎞ 거리의 5개 거점을 통과하는 주민 참여형의 문화 행사이다.

 

남녀노소 주민 및 외국인 등 누구나 참가하는 행사이며 전통복식으로 환복한 참가자 모두는 각 거점을 통과할 때마다 퀴즈와 전래놀이 게임을 수행해야 다음 거점으로 이동이 가능하다.

 

5일장 앞에는 임의로 마련한 우체통 앞에서 사랑하는 가족에게 오늘의 즐거움을 담은 손 편지를 보내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특히 주택가를 지날 때에는 마을 어르신들께서 정성스럽게 내어놓은 부침개를 맛볼 수 있다. 그리고 단체 줄넘기를 3개 이상 수행을 해야만 하고 골목 안에 숨어있는 사신과 인증사진을 함께 찍어야 한다.

 

평택 향교에 도착하면 영화 오징어게임으로 주목을 받은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오징어게임’ 등 전래놀이 체험과 전통 냉차까지 맛볼 수 있다. 그리고 좀처럼 보기 드문 전통 공연인 곱추춤과 사자춤으로 오늘의 행사를 마무리 한다.

 

모처럼 온 가족과 외국인이 함께 할 수 있도록 참여형으로 준비되는 뜻깊은 행사에 온 가족이 함께하면 좋을 것 같다.

 

이 행사의 도착지에서는 온 가족이 오늘의 행사를 기념하는 특별한 이벤트가 열린다고 한다. 본인이 찍은 인증사진 등 원하는 사진을 기념액자로 제작해 선착순 200명에게 무료 증정한다.

 

본 행사는 문화재청의 공모사업인 생생문화재의 일환으로 지역의 문화재를 발굴하고 주민과 함께 활용하기 위해 실시하고 있는 사업이다. 참가비는 무료이며 QR코드로 사전 신청하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문의는 주관단체인 우리문화달구지(010-8931-1814)로 하면 된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변화하는 국군교도소, 교도소 준공을 통해 수용자의 건강한 재사회화 도모
[한국방송/김국현기자] 군 유일의 교정ㆍ교화 기관인 국군교도소가 공사를 시작한 지 2년 만에 새로운 보금자리를 완공했다. 국군교도소는 6월 23일(목)에 김성준 국방부 인사복지실장, 김병주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육군 제7군단장, 국방부 시설본부장, 국방부 법무담당관, 육군 군사경찰실장, 해군 군사경찰단장, 공군 수사단장, 해병대 수사단장, 법무부 교정정책단장, 여주교도소장, 소망교도소장, 국가 인권위원회 군 인권보호국장, 서울대 백진 교수, 금용명 교정연구소장, 이재화·조용욱 역대 교도소장 등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준공식을 가질 예정이다. 2020년부터 시작한 공사는 2년여에 걸쳐 진행되었다. 국군교도소 신축공사에는 총 198억원의 공사비가 투입되었으며, 대지면적 27,314㎡, 연면적 5,256㎡로 지상 1개층 2개동, 지상 2층 1개동, 최대 116명을 수용할 수 있는 교정시설로 신축되었다. 그리고 신축 교도소 설계단계에서부터 최첨단 호흡감지 시스템, 영상 연동 출입통제 시스템, 인공지능 외곽침입 감지 시스템, 공용 휴게공간인 주간휴게실(데이-룸, Day-room) 설치 등을 반영하여 최첨단 보안시스템을 바탕으로 수용자의 건전한 재사회화를 촉진하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