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4 (금)

  • 구름많음동두천 25.5℃
  • 맑음강릉 30.1℃
  • 흐림서울 23.0℃
  • 흐림대전 25.7℃
  • 구름많음대구 29.8℃
  • 흐림울산 24.6℃
  • 박무광주 24.2℃
  • 부산 22.3℃
  • 흐림고창 24.2℃
  • 제주 25.1℃
  • 흐림강화 20.6℃
  • 구름많음보은 24.8℃
  • 구름많음금산 24.2℃
  • 흐림강진군 25.2℃
  • 흐림경주시 26.7℃
  • 흐림거제 23.0℃
기상청 제공

뉴스

정부 성명 “北 도발, 강력한 한미연합 억제력으로 귀결”

“유엔 안보리 결의 정면 위반한 불법행위…강력히 규탄”
제20대 대통령실

[한국방송/최동민기자] 정부는 25일 북한의 ICBM(대륙간탄도미사일) 도발에 대해 유엔 안보리 결의를 정면으로 위반한 불법행위이자 한반도와 국제사회의 평화를 위협하는 중대한 도발로 규정하고 강력 규탄했다.

 

대통령실은 이날 정부 성명을 발표하고 “북한의 지속된 도발은 더욱 강력하고 신속한 한미 연합 억제력으로 귀결될 수밖에 없으며 북한의 국제적 고립을 자초할 뿐”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

 

성명은 “정부는 북한의 어떠한 도발에도 강력하고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상시 대비태세를 갖추고 있으며, 굳건한 한미 동맹을 바탕으로 대한민국의 안보와 국민의 안전을 지키는 실질적 조치를 취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북한은 유엔 안보리 결의를 준수하고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대화에 호응할 것을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정부 성명 전문.

 

1. 북한이 오늘 대륙간 탄도미사일(추정)과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연이어 발사한 것은 유엔 안보리 결의를 정면으로 위반한 불법행위이자 한반도와 국제사회의 평화를 위협하는 중대한 도발이다. 정부는 이를 강력히 규탄한다.

 

2. 북한의 지속된 도발은 더욱 강력하고 신속한 한미 연합 억제력으로 귀결될 수밖에 없으며, 북한의 국제적 고립을 자초할 뿐이다.

 

3. 정부는 북한의 어떠한 도발에도 강력하고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상시 대비태세를 갖추고 있으며, 굳건한 한미 동맹을 바탕으로 대한민국의 안보와 국민의 안전을 지키는 실질적 조치를 취해 나갈 것이다.

 

4. 북한은 유엔 안보리 결의를 준수하고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대화에 호응할 것을 촉구한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변화하는 국군교도소, 교도소 준공을 통해 수용자의 건강한 재사회화 도모
[한국방송/김국현기자] 군 유일의 교정ㆍ교화 기관인 국군교도소가 공사를 시작한 지 2년 만에 새로운 보금자리를 완공했다. 국군교도소는 6월 23일(목)에 김성준 국방부 인사복지실장, 김병주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육군 제7군단장, 국방부 시설본부장, 국방부 법무담당관, 육군 군사경찰실장, 해군 군사경찰단장, 공군 수사단장, 해병대 수사단장, 법무부 교정정책단장, 여주교도소장, 소망교도소장, 국가 인권위원회 군 인권보호국장, 서울대 백진 교수, 금용명 교정연구소장, 이재화·조용욱 역대 교도소장 등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준공식을 가질 예정이다. 2020년부터 시작한 공사는 2년여에 걸쳐 진행되었다. 국군교도소 신축공사에는 총 198억원의 공사비가 투입되었으며, 대지면적 27,314㎡, 연면적 5,256㎡로 지상 1개층 2개동, 지상 2층 1개동, 최대 116명을 수용할 수 있는 교정시설로 신축되었다. 그리고 신축 교도소 설계단계에서부터 최첨단 호흡감지 시스템, 영상 연동 출입통제 시스템, 인공지능 외곽침입 감지 시스템, 공용 휴게공간인 주간휴게실(데이-룸, Day-room) 설치 등을 반영하여 최첨단 보안시스템을 바탕으로 수용자의 건전한 재사회화를 촉진하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