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4 (목)

  • 흐림동두천 26.1℃
  • 구름많음강릉 30.6℃
  • 흐림서울 27.2℃
  • 구름조금대전 26.7℃
  • 구름많음대구 27.7℃
  • 구름조금울산 27.9℃
  • 구름많음광주 26.8℃
  • 구름많음부산 27.0℃
  • 구름많음고창 26.7℃
  • 구름조금제주 28.6℃
  • 구름많음강화 26.2℃
  • 맑음보은 24.5℃
  • 맑음금산 25.0℃
  • 구름조금강진군 25.9℃
  • 구름조금경주시 26.8℃
  • 구름많음거제 26.8℃
기상청 제공

알림

“고혈압 약 시간 놓쳤어도 1회 용량만…복용 전후 자몽주스 안돼”

식약처, ‘세계 고혈압의 날’ 맞아 올바른 복용 방법 등 안내

혈압 약은 의사의 처방에 따라 꾸준히 복용해야 한다. 또 고혈압 치료를 시작하고 3∼4개월 동안은 약의 효과와 부작용을 확인하기 위해 적절한 간격으로 의사와 상담해야 한다.

 

특히 고혈압 약은 정해진 시간에 맞춰 복용해야 한다. 시간을 놓친 경우에도 반드시 1회 용량만 복용하며 절대로 용량을 늘리지 말아야 한다.

 

이뇨제 성분의 고혈압 약은 저녁에 복용하면 이뇨작용으로 수면을 방해하는 등 불편할 수 있어 아침에 복용하는 것이 좋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17일 ‘세계 고혈압의 날’을 맞아 고혈압의 치료와 관리를 돕기 위한 고혈압 약의 올바른 복용 방법 등 안전한 사용을 위한 정보를 이 같이 안내했다.

 

고혈압이란 혈압이 지속해서 높은 상태로, 수축기 혈압이 140mmHg 이상이거나 이완기 혈압이 90mmHg 이상인 경우를 말한다.

 

특히 2020년 국민건강영양조사에 따르면 고혈압 유병률은 우리나라 30세 이상 성인에서 28%, 60세 이상에서 48%로 나이가 들면서 높아지는 경향을 보이고 있다.

 

고혈압은 자연적으로 없어지거나 완치가 어려워 대부분 약물로 치료한다. 고혈압을 조절하지 못하면 심장, 뇌, 신장 등에 합병증을 유발할 수 있어 특별한 증상이 없더라도 혈압을 정기적으로 측정하고 적절하게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올바른 고혈압 복용방법으로는 먼저 정해진 시간에 맞춰 복용하는 것이다.

 

만약 복용 시간이 지났다면 인지한 시점에 바로 복용해야 하지만 다음 복용 시간이 가깝다면 그때 복용하면 된다. 무엇보다 시간을 놓쳐도 반드시 1회 용량만 복용하며 절대로 용량을 늘리면 안된다.

 

임신 중 고혈압이 발생하면 임부와 태아에게 모두 위험할 수 있어 선택적으로 약을 복용하기도 한다.

 

다만 칼슘채널차단제, 안지오텐신전환효소 저해제, 안지오텐신II수용체 차단제는 임신 중에는 투여가 금지돼 있으므로 임신부는 반드시 의사와 상의해야 한다.

 

임신 또는 혈관부종 환자는 안지오텐신전환효소 저해제나 안지오텐신II수용체 차단제를 복용하지 말아야 한다. 천식 또는 심한 서맥 환자는 교감신경 차단제 중 베타차단제를 복용해서는 안 된다.

 

저칼륨혈증 등 전해질 이상 환자, 통풍 환자의 경우 이뇨작용 고혈압 약 복용에 주의가 필요해 반드시 의사에게 알려야 한다.

 

참고로 최근에는 한 가지 약물만으로 혈압이 조절되지 않은 환자를 위해 여러 가지 작용 방식의 성분으로 구성된 복합제도 개발돼 있다.

 

고혈압 환자는 염분의 섭취량이 늘어나면 혈압이 높아질 수 있으므로 김치, 찌개, 국, 젓갈, 라면과 같이 염분이 많은 음식은 적당히 먹는 것이 좋다.

 

이뇨작용 방식의 ‘히드로클로로티아지드’, ‘푸로세미드’ 등 고혈압약은 저칼륨혈증 유발 가능성이 있다. 이러한 약을 복용할 때는 칼륨이 많이 들어있는 오렌지, 바나나, 건포도 등 과실류나 당근, 시금치 등 녹황색 채소 섭취가 도움이 된다.

 

또한 자몽은 칼슘채널 차단작용을 증가시키므로 칼슘채널을 차단하는 ‘암로디핀’ 등 고혈압 약을 복용하는 경우 약 복용 1시간 전이나 복용 후 2시간 이내에는 자몽이나 자몽주스를 마시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식약처는 혈압 약 복용과 함께 운동, 식이조절 등 올바른 생활 습관을 갖는 것은 혈압을 낮추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다고 전했다.

 

적절한 혈압 관리를 위해서는 ▲음식은 싱겁게 ▲매일 30분 이상 운동 ▲알맞은 체중 유지 ▲금연, 절주, 스트레스 해소 ▲정기적인 혈압 측정하기 등 꾸준한 자기관리 노력이 필요하다.

 

문의 : 식품의약품안전처 평가원 의약품심사부 순환신경계약품과(043-719-3003)

 



종합뉴스

더보기
여가부, 대학 대상 폭력예방교육 집중 실시
[한국방송/김한규기자] 여성가족부(장관 김현숙)는 최근 대학 내 성폭력 사건 발생을 계기로 대학 내 성폭력 예방 교육 필요성이 높아짐에 따라 오는 9월부터 대학을 대상으로 한 ‘찾아가는 폭력예방교육’을 집중 실시합니다. 이번 교육은 학생 참여도와 교육의 효과성을 높이기 위해 영상물 시청이 아닌 전문강사의 대면교육을 원칙으로 하며, 현장 교육이 어려운 경우에도 쌍방향 소통이 가능한 화상회의(줌) 형식으로 진행할 예정입니다. 여성가족부는 대학의 교육 참여 독려를 위하여 관계 기관(교육부, 한국대학교육협의회,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을 통해 대학에 교육 지원을 안내하였으며, 8월까지 접수를 받아 오는 9월부터 전국적으로 총 100회 이상 실시할 예정입니다. 교육은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에서 위촉한 전문강사가 교제 폭력, 스토킹, 디지털 성범죄 등 성폭력 예방과 2차 피해 방지에 관한 내용을 중심으로 진행합니다. 교육을 희망하는 대학은 중앙 폭력예방교육 지원기관인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에 ‘찾아가는 폭력예방교육’을 신청할 수 있으며, 특히, 대학생 폭력예방교육 참여율이 저조한 대학을 우선 지원할 계획입니다. * 교육 신청 및 관련 문의 :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 02-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