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8 (화)

  • 흐림동두천 24.8℃
  • 흐림강릉 32.3℃
  • 서울 26.3℃
  • 흐림대전 28.9℃
  • 구름많음대구 28.6℃
  • 구름많음울산 26.6℃
  • 구름많음광주 26.8℃
  • 흐림부산 23.4℃
  • 흐림고창 27.8℃
  • 흐림제주 29.9℃
  • 흐림강화 26.0℃
  • 흐림보은 27.6℃
  • 흐림금산 27.5℃
  • 흐림강진군 26.4℃
  • 구름많음경주시 26.2℃
  • 흐림거제 24.5℃
기상청 제공

‘K-반도체’ 소재기업서 3000억 유치

도, 하나머티리얼즈와 투자협약…아산디지털산단에 2공장 신설키로 -

[충남/박병태기자] 충남도가 반도체 소재부품 전문기업인 하나머티리얼즈로부터 대규모 투자를 유치했다.

 

양승조 지사는 11일 도청 상황실에서 오경석 하나머티리얼즈 대표, 오세현 아산시장과 투자협약(MOU)를 체결했다.

 

투자협약(MOU)에 따르면, 하나머티리얼즈는 아산디지털일반산업단지 내 33291의 부지에 202512월까지 3000억 원을 투자해 제2공장을 신설한다.

 

하나머티리얼즈는 제2공장에서 전극 소재와 실리콘링을 생산, 국내외 반도체 식각 업체에 공급한다.

 

전극 소재는 반도체 재료인 실리콘 웨이퍼 표면에 각종 가스를 일정하게 분사시켜 주는 역할을 하며, 실리콘링은 반도체 식각 공정에서 원형의 실리콘 웨이퍼 주변을 감싸는 부품이다.

 

하나머티리얼즈는 또 지역사회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가족 친화적 기업 문화를 조성하고, 지역경제 활성화 등 사회적 책임 이행을 위해서도 노력키로 했다.

 

도와 아산시는 하나머티리얼즈의 투자가 계획대로 진행될 수 있도록 행재정적 지원을 편다.

 

도는 이번 투자로 아산시 내에서 2373억 원의 생산액 변화와 883억 원의 부가가치 변화가 발생하고, 228명의 신규 고용 창출 효과가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공장 건설에 따른 도내 단발성 효과는 생산 유발 3779억 원, 부가가치 유발 1372억 원, 고용 유발 1751명 등으로 집계했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글로벌 첨단 소재부품 전문기업을 향해 전진하고 있는 하나머티리얼즈가 충남 아산에서 더 힘차게 도약하길 기대한다라며 대규모 투자에 대한 환영의 뜻을 밝혔다.

 

양 지사는 이어 충남이 무역수지 흑자 전국 1위를 차지하는 등 대한민국 경제 발전을 선도할 수 있었던 것은 바로 기업인 여러분 덕분이라며 하나머티리얼즈의 혁신과 투자, 기술 개발과 고용 창출은 코로나 난국을 헤쳐나아가는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2007년 설립한 하나머티리얼즈는 천안과 아산에서 사업장을 가동 중으로, 지난해 말 기준 종업원 765명에 매출액은 2711억 원이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세계 최고의 디지털플랫폼 정부 구현…혁신 생태계 조성한다
[한국방송/김한규기자] 정부가 세계 최고의 디지털플랫폼 정부 구현을 위해 대국민 선제적·맞춤형 서비스 제공, 인공지능·데이터 기반의 과학적 행정 구현, 국민·기업·정부 협력을 통한 혁신 생태계 조성 등을 추진한다. 행정안전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8일 국무회의 의결을 통해 오는 7월 1일부터 대통령 소속으로 ‘디지털플랫폼정부위원회’를 설치한다고 밝혔다. 디지털플랫폼정부는 윤석열 대통령의 핵심 공약으로, 모든 데이터를 연결하는 디지털 플랫폼 위에서 국민·기업·정부가 함께 사회문제를 해결하고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정부를 의미한다. 5대 중점추진과제. 이번에 신설하는 디지털플랫폼정부위원회는 110대 국정과제 중 11번 과제인 ‘모든 데이터가 연결되는 세계 최고의 디지털플랫폼정부 구현’을 추진한다. 위원회는 30명 이내의 위원으로, 민간전문가를 위원으로 위촉한다. 여기에 행정안전부 장관, 기획재정부 장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위원장을 포함한다. 또한 분야별 분과 및 자문단을 구성해 디지털플랫폼정부 구현 과정에서 전문성을 확보해나갈 예정이다. 특히 위원회는 디지털플랫폼정부의 성공적 구현을 위해 ‘편안한 국민, 혁신하는 기업, 과학적인 정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