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6 (목)

  • 구름많음동두천 12.6℃
  • 구름많음강릉 18.2℃
  • 맑음서울 14.6℃
  • 구름조금대전 14.4℃
  • 흐림대구 22.2℃
  • 흐림울산 22.1℃
  • 구름조금광주 17.0℃
  • 구름많음부산 19.2℃
  • 구름많음고창 14.9℃
  • 맑음제주 19.3℃
  • 구름조금강화 13.8℃
  • 흐림보은 14.4℃
  • 흐림금산 14.5℃
  • 구름많음강진군 18.0℃
  • 흐림경주시 21.7℃
  • 구름많음거제 19.4℃
기상청 제공

뉴스

216개 기관에 대책본부 설치…산불 예방 총력전

도, 2월 1일부터 5월 15일까지 읍면동 등 기관에 대책본부…비상근무체계 가동 -

URL복사

[충남/박병태기자] 충남도는 산불이 잦은 2-5월 기간 동안 화재로 인한 인명과 재산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총력전을 펼친다.

 

도는 다음달 1일부터 515일까지 도와 시·, 읍면동 등 216개 기관에 산불방지대책본부를 설치하고, 비상근무체계를 가동한다는 방침이다.

 

26일 도에 따르면 최근 10년간 2-4월 도내에서 발생한 산불은 전체 발생 건수의 61%에 달하는 157건으로 집계됐으며, 전체 피해 면적의 84% 수준인 76.21의 산림이 훼손됐다.

 

지난해에는 이 기간 24건의 산불이 발생해 41.25의 산림이 피해를 입었다.

 

주요 발생 원인은 입산자 실화 50%, 쓰레기 및 담뱃불, 성묘객 실화 등이 30% 순으로 많았다.

 

이에 도는 봄철 산불 조기 발견과 신속 진화를 위해 무인 감시카메라 77대를 이용해 감시체계를 강화할 계획이다.

 

또 대형헬기 3대를 천안시와 논산시, 홍성군 지역에 전진 배치해 신속한 초동 진화태세를 확립한다.

 

1357명의 감시 인력도 산불 취약지 지역에 집중 배치해 촘촘한 감시활동을 실시하고, 산불에 가장 취약한 시기인 3-4월은 전행정력을 동원해 예방활동에 나선다.

 

이와 함께 도와 시군 공무원을 대상으로 읍면 분담 마을을 지정해 마을 방송을 실시하고, 노약자 등 산불 취약자 계도 등 홍보활동도 한층 강화한다.

 

이 뿐만 아니라 산불종사원과 공무원, 민간인 등을 중심으로 산불진화 역량 강화 및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교육·훈련을 108회 실시할 계획이다.

 

산불을 낸 사람에 대해서도 고의나 실수를 불문하고 관계 법령에 의거해 엄중 처벌하기로 했다. 과실로 산림을 태운자는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000만 원 이하 벌금에 처해진다.

 

도 관계자는 산림이나 인접 지역에서 담배를 피우거나, ·밭두렁, 농산폐기물 등 소각행위는 절대 해서는 안 된다산불을 발견했을 때에는 즉시 산림부서 또는 소방서로 신고해 달라고 강조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해양경찰청, 해상화학사고 대응 법적기반 마련 추진
[한국방송/박병태기자] 해양경찰청(청장 정봉훈)은 “지난 24일 「(가칭)해상 화학물질 방제에 관한 법률」제정안 마련을 위한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용역은 해상화학사고 발생 시 국가 차원의 신속한 대응이 없을 경우 오염물질 유출과 함께 화재·폭발 등 2차 사고로 이어져 국가적 재난 사태로 확산될 수 있음에 착안해, 해양경찰청 소관 사무인 해상 화학물질 방제에 관한 사고 대비·대응 체계를 명확히 하고, 국가 대응 역량 강화를 위한 법적 기반을 마련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2019년 9월 28일 울산 동구 염포부두에 정박해 있던 케이먼 아일랜드 국적 화학제품을 운반하는 2만 5881T급 스톨트 그론랜드호에서 폭발음과 화재가 발생하였다. 스톨트 그론랜드호에는 14가지 화학제품 2만7천 톤이 실려 있어 진화작업에 며칠이 걸릴 수 있고, 폭발위험은 물론 독성이 강한 물질로 대형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상황이었다. 해양경찰청은 해상에서 화학방제함(대용량 소화포 탑재 및 소화약제 사용 가능) 등을 동원하여 선원 25명을 전원 구조하고, 18시간 만에 화재를 진압해 화학물질로 인한 추가 폭발·화재 등 국가적 재난 사태로의 확산을 막을 수 있었다. 최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