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2 (일)

  • 구름많음동두천 22.4℃
  • 구름많음강릉 23.8℃
  • 맑음서울 24.5℃
  • 맑음대전 26.3℃
  • 맑음대구 31.1℃
  • 맑음울산 30.0℃
  • 맑음광주 27.1℃
  • 맑음부산 24.3℃
  • 맑음고창 26.4℃
  • 맑음제주 25.2℃
  • 구름많음강화 19.1℃
  • 맑음보은 26.2℃
  • 맑음금산 26.1℃
  • 맑음강진군 27.8℃
  • 맑음경주시 31.1℃
  • 맑음거제 28.4℃
기상청 제공

뉴스

경남도, 설 연휴 ‘거가대로’, ‘마창대교’, ‘창원~부산 간 도로’ 통행료 정상 징수

- 오미크론 확산 대비 설 연휴 이동 최소화를 위해 통행료 정상 징수,
- 설 연휴 교통편의 제공 및 긴급상황 신속 대처를 위한 교통상황실 운영

URL복사

[경남/김영곤기자] 경상남도는 설 명절 연휴기간인 오는 31일부터 내달 2일까지 3일간 도내 민자도로(거가대로, 마창대교, 창원~부산간도로) 3곳의 통행료를 정상적으로 부과한다고 밝혔다.

 

정부는 지난 14일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 조치 3주간 연장('22.1.17.~2.6.)과 설 연휴 특별방역대책을 실시하면서 고속도로 통행료를 정상 징수한다고 발표했다.

 

이에 경남도는 코로나19 발생 이후 2020년 추석, 2021년 설, 추석 연휴에 도내 민자도로 통행료를 부과한 데 이어, 이번 설에도 정부의 방침에 따라 민자도로 통행료를 정상 징수하기로 결정했다.

 

아울러, 경남도는 설 연휴기간 도로 이용자에게 교통편의 제공과 더불어 긴급상황 발생 시 신속한 대처를 위해 민자도로별 교통상황실을 운영할 방침이다.

 

윤인국 경남도 미래전략국장은 최근 오미크론의 확산이 빠르게 진행되고 있어 설 연휴를 계기로 확진자가 급증하지 않도록 고향 방문 및 여행을 자제해 달라는 의미로 민자도로 통행료 정상 징수를 결정하였다는 점을 도민께서 양해해주시기 바란다설 연휴기간 동안 민자도로를 이용하는 귀성객들의 불편함이 없도록 도로 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종합뉴스

더보기
[전문] 한·미 정상 공동성명
[한국방송/박병태기자] 윤석열 대한민국 대통령은 조셉 R. 바이든 미합중국 대통령의 방한을 환영한다. 이번 정상회담은 대한민국 대통령 임기 중 미합중국 대통령과 가장 이른 기간 내 개최한 회담으로 기록되었다. 공동의 희생에 기반하고 우리의 깊은 안보 관계로 연마된 한미동맹은 계속해서 진화하고 확대되고 있다. 역내 평화와 번영의 핵심축인 한미동맹은 민주주의, 경제, 기술 분야에서 글로벌 리더인 양국의 중추적 역할을 반영하여 한반도를 훨씬 넘어 성장해 왔다. 기후변화와 코로나19 대유행과 같은 생존과 직결되는 도전들과 우크라이나에 대한 러시아의 계속되는 공격으로 대표되는 규범 기반 국제질서에 대한 증가하는 위협에 직면하여, 대한민국과 미합중국은 공동의 정치, 경제, 안보, 그리고 양국 국민 간 유대를 심화시키고 넓혀 나가겠다는 공통의 결의를 가지고 단합한다. 양 정상은 한미동맹이 최근 이룬 성과를 높이 평가하고 이를 바위처럼 굳건한 기반 위에 계속 쌓아나가기로 약속한다. 평화와 번영을 위한 핵심축 윤석열 대통령과 바이든 대통령은 한미상호방위조약에 따른 한국 방어와 한미 연합방위태세에 대한 상호 공약을 재확인하였다. 바이든 대통령은 핵, 재래식 및 미사일 방어능력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