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6 (목)

  • 구름많음동두천 12.9℃
  • 맑음강릉 17.3℃
  • 맑음서울 14.2℃
  • 구름조금대전 14.0℃
  • 흐림대구 19.1℃
  • 흐림울산 20.8℃
  • 구름많음광주 15.7℃
  • 구름많음부산 19.2℃
  • 구름많음고창 13.7℃
  • 흐림제주 19.7℃
  • 맑음강화 11.3℃
  • 구름조금보은 12.8℃
  • 구름조금금산 12.8℃
  • 구름조금강진군 16.7℃
  • 흐림경주시 21.4℃
  • 구름많음거제 19.2℃
기상청 제공

알림

단양국유림관리소, 2022년 산림재해일자리 근로자 모집

URL복사
단양국유림관리소(소장 노희부)는 2022년 재정지원 일자리사업으로 추진하는 산불전문예방진화대, 산림병해충예찰방제단, 산림보호지원단 참여 근로자 55명을 1월 6일(목)부터 1월 12일(수)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발하는 인원은 총 55명으로 산불전문예방진화대 39명, 산림병해충예찰방제단 12명, 산림보호지원단 4명이다. 단양군과 제천시에 거주하며 출?퇴근이 가능한 자로 선발기준에 결격 사유가 없어야 한다. 서류심사와 직무능력검정을 통해 선발하게 되며 최종 선발된 자는 2월 초에 사역을 시작한다.

공고문은 산림청, 단양군, 제천시 홈페이지 및 온라인 접수처(워크넷)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모집과 관련해 궁금한 사항은 단양국유림관리소 보호?산사태대응팀(☎043-420-0322∼6)으로 연락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노희부 소장은 “이번 일자리사업은 코로나19 상황 속 국민의 마음을 치유해주는 산림을 산불과 병해충 등 산림재해로부터 건강하게 지켜내는 보람된 일자리로 많은 분들이 참여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해양경찰청, 해상화학사고 대응 법적기반 마련 추진
[한국방송/박병태기자] 해양경찰청(청장 정봉훈)은 “지난 24일 「(가칭)해상 화학물질 방제에 관한 법률」제정안 마련을 위한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용역은 해상화학사고 발생 시 국가 차원의 신속한 대응이 없을 경우 오염물질 유출과 함께 화재·폭발 등 2차 사고로 이어져 국가적 재난 사태로 확산될 수 있음에 착안해, 해양경찰청 소관 사무인 해상 화학물질 방제에 관한 사고 대비·대응 체계를 명확히 하고, 국가 대응 역량 강화를 위한 법적 기반을 마련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2019년 9월 28일 울산 동구 염포부두에 정박해 있던 케이먼 아일랜드 국적 화학제품을 운반하는 2만 5881T급 스톨트 그론랜드호에서 폭발음과 화재가 발생하였다. 스톨트 그론랜드호에는 14가지 화학제품 2만7천 톤이 실려 있어 진화작업에 며칠이 걸릴 수 있고, 폭발위험은 물론 독성이 강한 물질로 대형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상황이었다. 해양경찰청은 해상에서 화학방제함(대용량 소화포 탑재 및 소화약제 사용 가능) 등을 동원하여 선원 25명을 전원 구조하고, 18시간 만에 화재를 진압해 화학물질로 인한 추가 폭발·화재 등 국가적 재난 사태로의 확산을 막을 수 있었다. 최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