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24 (수)

  • 흐림동두천 24.0℃
  • 흐림강릉 21.5℃
  • 흐림서울 26.1℃
  • 흐림대전 26.0℃
  • 흐림대구 22.6℃
  • 구름많음울산 20.6℃
  • 흐림광주 25.1℃
  • 구름많음부산 21.6℃
  • 흐림고창 25.2℃
  • 구름많음제주 25.9℃
  • 흐림강화 21.8℃
  • 흐림보은 24.6℃
  • 흐림금산 23.1℃
  • 흐림강진군 22.9℃
  • 구름많음경주시 19.4℃
  • 흐림거제 21.9℃
기상청 제공

뉴스

서울시, 지구를 위한 1시간...“28일, 저녁 8시 30분 전등 꺼주세요”

서울시, 3.28(토) 20시 30분 국제 환경 캠페인 「지구촌 전등끄기(Earth Hour)」동참
 - N서울타워, 63빌딩, 숭례문, 광화문 등 랜드마크 및 한강 경관 조명등 1시간 소등
 - 코로나19로 오프라인 행사 없이 온라인 유튜브 생중계 실시
 - 市, 매달 22일 1시간 소등 ‘행복한 불끄기’ 캠페인 전개..이 달은 28일 동시 실시

[서울/박기문기자] 서울시는 오는 28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2020 지구촌 전등 끄기국제행사에 함께한다

 밝혔다. 이에 따라 28 20 30분부터 한강교와 N서울타워, 63빌딩, 롯데월드타워, 숭례문, 광화문  서울

 랜드마크들이 1시간 동안 일제히 조명을 끈다. , 서울자치구 청사는 코로나-19 인한 방역대책상황

 설치운영 등으로 올해는 불가피하게 소등하지 않는다.


지구촌 전등끄기(Earth Hour)’ 행사는 ()한국세계자연기금 WWF-Korea (대표 : 손성환) 주최로 2007 

 시드니에서 처음 시작된 이후 해마다 실시되고 있다. 기후변화 대응의 중요성을 알리고 자연 보호를 위해 

작된 행사로, 지난해 188개국에서 18,000개의 랜드마크가 소등하는  지구촌 보호를 위한 국제행사로 자리잡

 있다.  


서울시는 에너지 절약을 통한 온실가스 감축과 기후변화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매년 「지구촌 전등끄기행사

 각종 ·재정 지원을 통해 적극 참여하고 있다.

 

‘2020 지구촌 전등 끄기행사는 28 토요일 20:30~21:30  세계 180  나라에서 동시 진행된다. 올해

 코로나-19 전세계적 확산  심각 단계로 인해 지역사회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오프라인 행사보다는 유튜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되며, ‘환경을 지키는 지속가능한 식단 제안등의 캠페인을 진행한다.


서울의 대표적인 랜드마크 시설인 N서울타워, 63빌딩, 롯데월드타워, 숭례문, 광화문  문화재  한강교

  공공시설물도 일제히 실내외  경관조명 소등을 실시한다.

 

  일반주택과 아파트, 소규모상가 등은 자율 참여토록 하여 기후변화 대응의 목소리를 모으는 세계 최대 

연보전 캠페인지구촌 전등끄기  서울시가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서울시는 이번 행사에서 코로나-19 인한 시민들의 생활불편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경관조명 소등 위주

 참여를 유도하는 한편, 온실가스 감축과 기후변화에 대한 시민들의 사회적 관심  참여를 고취하기 위해 

속가능한 식단 제안  ‘어스아워(earth hour)’ 사전행사도 http://earthhour.co.kr  온라인을 통해 가능하도

 했다.

 

또한, 서울시는 시민의 에너지절약 실천문화 확산을 위해 기업, 시민이 매달 22 1시간 동안 소등에 참여하

 ‘행복한 불끄기캠페인을 연중 실시하고 있다.  3월은 ‘행복한 불끄기 「지구촌 전등끄사를 

계하여 같은  진행하고 있으며, 해도 오는 28 함께 실시할 계획이다.

 

김연지 서울시 에너지시민협력과장은 “지구촌 전등끄기 행사에 함께하는 1시간 소등을 통해 일상 생활  에너지 절약 실천에 대해 우리가 함께 고민해보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 “올해는 코로나19 인해 행사가 온라인으로 진행되는만큼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동참을 바란다 말했다


2019 지구촌전등끄기 참여 사진



배너

종합뉴스

더보기
통화스와프 ‘치앙마이 개정 협정’ 발효…韓, 위기시 384억달러 인출
[한국방송/문종덕기자] 한국은행은 23일 역내 다자간 통화스와프인 치앙마이 이니셔티브 다자화(CMIM) 개정 협정이 발효됐다고 밝혔다. 이날 CMIM 개정 협정문 발효로 ‘아세안+3’ 역내 금융안전망이 강화되고 CMIM과 글로벌 금융안전망간 연계성도 높아질 전망이다. CMIM은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싱가포르·필리핀·베트남·캄보디아·태국·미얀마·라오스·브루나이 등 아세안 10개국과 한국·중국·일본 등 회원국들의 유동성 위기예방·위기해결 지원을 통해 역내 금융시장 안정을 도모하는 다자간 통화스왑 체계다. 회원국들은 필요시 미리 합의된 수혜한도 내에서 자국 통화를 제공하고, 미국 달러화를 지원 받는다. 총 인출 가능 규모는 2435억달러로, 아세안+3국의 27개 기관간 단일계약에 의한 다자간 스와프 방식으로 이뤄진다. 인출 가능 규모는 회원국별 분담금의 배수로 정해지며, 한국의 경우 분담금(384억 달러, 비중 16.0%)에 인출 배수 1을 곱해 384억 달러를 위기시에 인출 할 수 있다. 이번 개정 협정문은 IMF 연계 자금의 연장횟수·기간 제한을 폐지해 실효성을 높였다.또 자금요청국의 경제·금융상황, 자금수요 등에 대한 의견 교환을 자금지원 초기단계부터 시행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