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07 (일)

  • 흐림동두천 26.3℃
  • 흐림강릉 28.7℃
  • 흐림서울 26.6℃
  • 대전 26.4℃
  • 흐림대구 31.1℃
  • 구름많음울산 29.7℃
  • 흐림광주 27.6℃
  • 흐림부산 26.1℃
  • 흐림고창 27.3℃
  • 구름많음제주 32.7℃
  • 흐림강화 24.4℃
  • 흐림보은 24.9℃
  • 흐림금산 28.0℃
  • 흐림강진군 27.1℃
  • 구름많음경주시 32.1℃
  • 흐림거제 25.0℃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민관협력 지역상생협약 9곳 선정…3년간 최대 50억원 지원

지역소멸대응기금 등 정부 지원사업도 유기적 연계
국토교통부

[한국방송/오창환기자] 민간과 지역이 손잡고 지역특화 발전 이끄는 민관협력 지역상생협약에 9곳이 최종 선정됐다.

 

국토교통부는 올해부터 새롭게 추진하는 민관협력 지역상생협약 사업 공모 결과, 강원 평창군이 제안한 ‘계촌 클래식 예술마을 조성’, 경북 영양군이 제안한 ‘발효감각 복합 플랫폼 조성’ 등 9건을 선정했다고 21일 밝혔다.

 

민관협력 지역상생협약 사업은 전문성을 갖춘 민간기업·단체가 주도적으로 지자체와 지역맞춤 사업을 함께 계획하고 정부와 지자체가 지역발전투자협약을 체결해 필요한 맞춤형 시설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에 선정된 사업은 지역의 문화자원과 휴양 연계, 산업자원과 창업·체험 접목, 시장상권과 음식문화 특화 등 지역 방문과 체류를 확대할 수 있는 개성 있는 사업으로 선정됐다.

 

국토부는 기반시설 조성 등에 1곳당 3년간 국비 최대 50억 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또 사업 효과를 배가할 수 있도록 지역소멸대응기금 등 관련 정부 지원사업을 유기적으로 연계토록 했다.

민관협력 지역상생협약 공모 선정 결과. (표=국토교통부)


먼저 문화자원과 휴양을 연계하는 사업으로, 강원 평창군은 한국예술종합학교와 함께 지역의 클래식 축제를 해마다 열고, 클래식 아카데미 운영을 위한 클래식 복합문화공간을 조성한다.

 

전북 장수군은 메타세쿼이아 산악길(트레일 로드), 수준별 산악자전거길(MTB 로드) 등을 구축하고, 100대 명산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블랙야크와 산악레저 활성화를 통해 지역에 생기와 매력을 더할 계획이다.

 

지역소재 산업자원과 창업·체험을 접목하는 사업으로, 부산 영도구는 지역기반 민간협의체 ‘봉래나루 친구들’과 함께 지역특화 먹거리 개발과 산업육성 플랫폼을 조성해 지역 상표화를 추진한다.

 

경남 의령군은 농산물 소분 물류센터를 조성하고, 로컬푸드 유통·판매 전문기업인 ‘미스터 아빠’와 농수산물 판로개척과 창업 지원을 위한 협업을 이어갈 예정이다.

 

또 시장상권과 음식문화를 특화하는 사업으로, 충남 예산군은 더본코리아와 함께 옛 충남방적을 파머스 마켓, 전통주 증류장, 공연장 등을 결합한 문화복합단지로 새로 단장해 대표적인 지역명소로 재창조할 계획이다.

 

이상주 국토부 국토도시실장은 “지역과 민간이 상생해 성공한 대표사례로 만들어 지역소멸 위기 극복은 물론 지역 활성화의 마중물이 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문의 : 국토교통부 국토정책관 지역정책과(044-201-4595)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