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4 (금)

  • 구름많음동두천 15.3℃
  • 구름많음강릉 16.6℃
  • 박무서울 15.8℃
  • 박무대전 14.8℃
  • 맑음대구 17.3℃
  • 맑음울산 20.4℃
  • 맑음광주 16.3℃
  • 맑음부산 20.5℃
  • 흐림고창 ℃
  • 맑음제주 17.7℃
  • 구름조금강화 15.2℃
  • 맑음보은 11.8℃
  • 맑음금산 11.8℃
  • 맑음강진군 ℃
  • 맑음경주시 16.6℃
  • 맑음거제 17.8℃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군 비상진료체계 24시간 풀가동, 국민의 생명 지키는 데 전력투구”

- 신원식 국방부장관, 국군대전병원 비상진료체계 현장점검 -

[한국방송/최동민기자] 군병원을 찾는 민간인 응급환자 수가 지속 증가하는 가운데, 신원식 국방부장관은 3월 5일(화) 국군대전병원을 방문하여   군 비상진료체계 운영상황을 점검하고, 군 의료진을 격려했습니다.

  

신원식 장관은 응급실 운영 및 입원환자 관리, 인근 지역병원들과의 공조 등 비상진료체계에 대한 현황을 보고 받은 후,

 

“국가적 의료사태 속에서 군병원의 비상진료를 통해 군 의료진들에 대한 국민들의 신뢰가 높아졌다”고 격려했습니다.

 

또한, “앞으로 군 의료가 전우뿐만 아니라, 국민의 생명과 건강도 지킬 수 있도록 충분한 역량을 확보해야 한다.”며 군 의료의 발전을 당부하였습니다.

 

이에 이국종 국군대전병원장은 “군은 응급후송·외상치료 등 필수의료가 가장 필요한 곳”이라면서, “국방부 및 국군의무사령부와 협력하여 군 의료체계 발전에 노력하겠다.”고 답변하였습니다.

 

또한, 신원식 장관은 “국민들께서 도움이 필요할 때, 헌신하고 봉사하는 것은 군 본연의 임무”라며,

 

“전투현장에서 소중한 전우를 구한다는 마음으로 어려움에 처한 국민들을 위해 만전을 기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습니다.

 

국방부는 의료계 집단행동 대응을 위한 범부처 차원의 대책에 근거하여 2월 20일부로 12개 군병원 응급실을 개방해 3월 5일 12시 현재까지 139명*의 민간인 응급환자를 진료하였습니다.

* 병원별 현황 : 수도 64명, 대전 28명 , 서울지구 8명, 고양 8명, 양주 7명, 홍천 6명 , 강릉 4명 , 포천 4명, 춘천 4명, 해의원 3명, 포항 2명, 항의원 1명

 

3월 5일 12시 기준, 대전병원을 찾은 민간인 환자 수는 총 28명 으로 군병원 중 수도병원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수치입니다.

 

한편, 신원식 장관은 군병원 비상진료체계 점검을 위해 이번 주에 공군 항공우주의료원과 해군 해양의료원도 방문할 예정입니다.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