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3 (화)

  • 맑음동두천 2.2℃
  • 맑음강릉 8.8℃
  • 맑음서울 3.6℃
  • 맑음대전 0.8℃
  • 맑음대구 1.0℃
  • 맑음울산 3.5℃
  • 맑음광주 5.4℃
  • 맑음부산 6.2℃
  • 맑음고창 6.1℃
  • 맑음제주 6.5℃
  • 맑음강화 1.8℃
  • 맑음보은 -2.2℃
  • 맑음금산 -1.9℃
  • 맑음강진군 1.3℃
  • 맑음경주시 -0.8℃
  • 맑음거제 4.2℃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경남 진주에 새싹삼 재배 ‘발달장애인 특화사업장’ 개소

연간 새싹삼 160만 수 재배·판매로 발달장애인 경제적 자립 지원
중소벤처기업부

[한국방송/안준열기자] 중소벤처기업부는 6일 경남 진주시에 발달장애인 특화사업장을 개소한다고 밝혔다.

 

진주시 발달장애인 특화사업장은 총사업비 31억 원을 들여 발달장애인과 그 가족의 경제적 자립을 위해 새싹삼을 재배하는 스마트팜으로 구축됐다.

 

중기부는 진주시 내 발달장애인 중 연간 7명 이내 예비창업자을 선발해 새싹삼 재배에 대한 단계별 창업훈련 교육프로그램을 이수하게 할 방침이다.

 

또 이곳에서 연간 약 160만 수의 새싹삼 재배 및 판매가 이뤄져 3억 원 내외의 매출을 낼 것으로 기대된다.    


주시 발달장애인 특화사업장 조감도


사업장에서 재배할 새싹삼은 1회전 생육기간은 평균 24일이 소요된다. 연간 12회전이 가능하다.

 

생산된 제품은 원활한 판매로 이어지도록 묘삼 공급사와 수매 계약이 체결된다. 친환경 농산물재배로 공공판로 입점(나라장터·학교장터), 농협·임협 공판장과 로컬푸드 입점, 진주시 온라인몰 입점, 중증장애인생산품시설 제품과 연계 등을 통해 판로 지원도 이뤄진다.

 

한편 현대백화점그룹은 진주시 발달장애인특화사업장 구축에 1억 원을 기부했다. 기부금을 통해 스마트팜 큐브 2개동을 구입해 활용 중이다.

 

이순배 소상공인정책과장은 “사업장 구축 확대를 통해 장애인이 창업에서 배제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며 “사업장에서 생산된 제품이 원활한 판매로 이어지도록 장애인기업종합지원센터,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등을 통한 판로지원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의: 중소벤처기업부 소상공인정책관실 소상공인정책과(044-204-7832)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