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2 (목)

  • 흐림동두천 -0.5℃
  • 흐림강릉 0.0℃
  • 서울 0.2℃
  • 대전 2.9℃
  • 대구 3.8℃
  • 울산 4.7℃
  • 광주 5.4℃
  • 부산 5.9℃
  • 흐림고창 5.6℃
  • 제주 12.0℃
  • 흐림강화 -0.4℃
  • 흐림보은 2.8℃
  • 흐림금산 3.0℃
  • 흐림강진군 6.1℃
  • 흐림경주시 4.1℃
  • 흐림거제 6.2℃
기상청 제공

사회

군산시, 매주 목요일 여권 야간창구 운영실적 크게 늘어

[군산/김주창기자] 군산시 야간 여권민원 창구는 일과시간에 행정기관 방문이 어려운 시민을 위해 지난 2009년부터 운영을 시작, 매주 목요일 오후 6시부터 9시까지 군산시청 1층 열린민원과에서 여권 발급 신청 및 교부 업무를 처리하고 있다.

 

시에 따르면 야간 여권민원창구 운영 실적은 코로나19 여파로 2022년 총 562건으로 줄어 들었지만 코로나19 종식선언 이후 크게 늘어 11월 현재 총 1,868건으로 지난해보다 3배 이상 늘었다.

 

여권 발급 신청을 위해 창구를 방문할 때는 ▲신분증, ▲최근 6개월 이내 촬영한 여권용 사진, ▲유효기간이 남은 기존 여권 등을 준비해야 하며 미성년자 여권 발급 신청은 법정대리인 동의서(창구 비치)를 추가로 제출하여 법정대리인(친권있는 부,모)이 신청할 수 있다.

 

아울러, 외교부가 보안성·내구성을 강화한 남색 표지의 차세대 여권을 내놓은 뒤, 운영해오던 저렴한 수수료(1만 5천 원)로 녹색 표지의 구여권을 발급받을 수 있는 제도가 지난 11월 10일부로 종료돼 현재 발급되는 여권은 남색 차세대 여권으로만 발급이 가능하다.

 

시 관계자는 “야간창구는 정규 근무시간 내 여권 민원 신청이 어려운 학생, 직장인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운영된다”며 “앞으로도 시민이 만족하는 양질의 민원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