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1.30 (화)

  • 맑음동두천 -4.9℃
  • 맑음강릉 -0.4℃
  • 박무서울 -2.0℃
  • 맑음대전 -3.6℃
  • 맑음대구 -3.9℃
  • 맑음울산 0.5℃
  • 구름조금광주 -1.8℃
  • 맑음부산 1.9℃
  • 맑음고창 -3.8℃
  • 구름많음제주 3.1℃
  • 맑음강화 -5.4℃
  • 맑음보은 -6.0℃
  • 맑음금산 -6.3℃
  • 맑음강진군 -4.6℃
  • 맑음경주시 -5.0℃
  • 맑음거제 -0.9℃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내년 한-영 워킹홀리데이 5000명으로 확대…참가 연령도 35세로 상향

한·영 수교 140주년 기념…양국 청년 간 교류 확대 및 이해 증진 위해 합의
외교부

[한국방송/진승백기자] 내년부터 한국과 영국 간 워킹홀리데이 참가자 연령 상한이 기존 30세에서 35세로 상향된다. 대상 인원 또한 1000명에서 5000명으로 늘어날 전망이다.

 

외교부는 한국과 영국 정부가 올해 수교 140주년을 맞아 양국 청년 간 교류 확대 및 이해 증진을 위해 이같이 합의했다고 23일 밝혔다.


한국은 지난 2012년 영국의 워킹홀리데이 프로그램인 청년교류제도(YMS)에 가입한 바 있다.

 

이에 따라 그간 연간 1000명의 한국 청년이 YMS를 통해 영국에서 2년간 여행과 취업 활동을 하면서 영어를 학습하고 현지 문화와 생활양식을 체험했다.

 

영국 청년들 또한 한국의 워킹홀리데이 프로그램을 통해 한국을 방문해 한국 문화를 체험하는 다양한 기회를 가졌다.

 

양국이 내년부터 워킹홀리데이 참가자의 연령을 상향하고 대상 인원도 증원하기로 합의함에 따라 양국 미래세대의 상호 교류와 이해 증진의 기회가 확대되면서 양국 우호 관계가 더욱 심화되는 계기가 마련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한국은 영국을 포함해 현재 25개 국가 및 지역과 워킹홀리데이 협정(양해각서)을 맺고 있다.

 

외교부는 앞으로도 워킹홀리데이 프로그램이 우리 젊은이들의 해외 진출을 위한 가장 가깝고도 유용한 수단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지속해서 노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의: 외교부 영사안전국 영사안전정책과(02-2100-7586)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