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3 (목)

  • 맑음동두천 23.7℃
  • 맑음강릉 31.8℃
  • 맑음서울 24.9℃
  • 맑음대전 27.3℃
  • 구름조금대구 29.7℃
  • 맑음울산 25.3℃
  • 구름조금광주 28.0℃
  • 구름많음부산 24.7℃
  • 구름많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22.6℃
  • 맑음강화 20.4℃
  • 맑음보은 27.0℃
  • 맑음금산 28.0℃
  • 구름조금강진군 29.6℃
  • 구름조금경주시 31.1℃
  • 구름많음거제 28.2℃
기상청 제공

사회

도, “입국 초기 결혼이민자, 서포터즈가 도와드려요”

○ 결혼이민자가 입국 초기에 한국 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거나, 위기상황에 처했을 때 친구나 가족 같은 역할을 하도록 ‘다문화가족 서포터즈’를 매년 위촉․운영
- 2023년 28개 시․군에서 157명 위촉하여 연말까지 서포터즈 활동을 전개

[경기/김명성기자] 경기도는 지난 2일 도내 입국 초기 결혼이민자가 지역사회 적응과 한국 생활에 도움을 주기 위해 선배 결혼이민자로 구성된 ‘다문화가족 서포터즈’ 157명을 위촉했다.

 

경기도 ‘다문화가족 서포터즈’는 2012년부터 발대식을 시작으로 10년간 지속 추진되고 있다. 자격은 입국한 지 3년 이상되면서 한국어 중급수준인 결혼이민자를 시․군에서 매년 위촉하고 있다.

 

주요 역할은 신규 결혼이민자 발굴 후 다문화가족센터 회원등록 및 프로그램 연계, 행정관서·병원·은행 동행 및 안내, 자녀양육·사회적응·경제적 어려움 등 생활 고충 상담 등 지역사회 적응지원이다.

 

지난해에는 신규자 발굴 325건, 관할 센터 프로그램과 연계 1천144건, 생활 지원 5천831건, 온라인활동 364건 등 성과가 있었다.

 

최영묵 경기도 가족다문화과장은 “다문화가족 서포터즈는 타 지자체에서도 우수사례로서 벤치마킹한다”라며 “입국 초기 결혼이민자 등 다문화가족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 가족다문화과(031-8008-3394)와 도내 시․군 가족센터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