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7 (화)

  • 구름많음동두천 -0.7℃
  • 흐림강릉 0.0℃
  • 흐림서울 1.6℃
  • 구름많음대전 1.8℃
  • 맑음대구 -0.6℃
  • 흐림울산 3.9℃
  • 구름많음광주 3.2℃
  • 구름조금부산 3.4℃
  • 구름많음고창 -0.3℃
  • 맑음제주 7.4℃
  • 구름많음강화 0.7℃
  • 구름많음보은 -1.8℃
  • 구름많음금산 -1.5℃
  • 구름많음강진군 2.0℃
  • 흐림경주시 1.8℃
  • 구름많음거제 2.8℃
기상청 제공

사회

김포시, 통진읍 동을산3리 ‘에너지자립마을’ 조성

가구당 월평균 전기요금 4만 원가량 절감될 듯
발전용태양광 수익금 마을 복지 공동기금으로

[김포/김국현기자] 김포시(시장 김병수)는 최근 통진읍 동을산3리에 ‘기후변화 대응과 친환경 에너지전환 도시 조성’을 위해 추진 중인 ‘에너지자립마을 조성사업’을 완료했다.

‘에너지자립마을 조성사업’은 탄소중립 실천, 신재생에너지 보급확대 및 온실가스 감축 추진을 위해 도시가스 공급이 어려운 에너지 취약지역을 대상으로 태양광을 마을단위로 보급해 에너지 자급자족이 가능한 마을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시는 지난 2017년 하성면 석탄2리 마을을 시작으로 2021년까지 5년간 7개 마을에 태양광 427.6kW를 보급했다. 2022년도는 총사업비 1억 4,800만 원을 투입해 동을산3리 마을회관 및 34가구에 태양광 121.19kW를 보급했다.

이번 사업으로 가구당 월평균 4만 원가량의 전기요금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발전용 태양광(19.19kW)에서는 월평균 22만 원가량의 수익금이 발생할 것으로 예상된다. 발생 전기는 한국전력공사에 판매하고 수익금은 마을 복지를 위한 공동기금으로 사용할 수 있다.

또한 동을산3리에 설치된 태양광 발전설비의 하루 발전량은 424kWh가량으로 예상되며, 연간 예상 발전량은 15만 4,760kW로 연 4,872그루의 나무를 심는 효과가 있다.

송천영 기후에너지과장은 “에너지자립마을 조성 확대를 통해 전기요금 절감과 에너지복지가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김포시가 소통하는 친환경 에너지자립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마을단위의 지속적인 관심과 참여 바란다”라고 말했다.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