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5 (화)

  • 구름조금동두천 25.6℃
  • 구름많음강릉 27.9℃
  • 구름많음서울 25.6℃
  • 흐림대전 24.5℃
  • 구름많음대구 26.5℃
  • 흐림울산 25.0℃
  • 흐림광주 26.0℃
  • 흐림부산 25.3℃
  • 구름많음고창 27.0℃
  • 제주 22.9℃
  • 맑음강화 24.1℃
  • 흐림보은 23.1℃
  • 구름많음금산 25.6℃
  • 흐림강진군 26.1℃
  • 흐림경주시 27.2℃
  • 흐림거제 24.9℃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공공기관 시설·장비 ‘통합 예약시스템’ 확대 개편

‘알리오플러스’에서 원스톱으로…예약시설 4040곳으로 늘려
기획재정부

[한국방송/김주창기자] 기획재정부는 공공기관의 개방시설과 대여장비를 한 곳에서 예약할 수 있는 ‘원스톱 통합 예약시스템’을 개통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원스톱 통합 예약시스템은 민간과 공공기관의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추진됐다. 공공기관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해 온 알리오플러스(www.alioplus.go.kr)에서 이용할 수 있다.

 

알리오플러스는 공공기관의 시설·행사·사업정보 등 국민이 실생활에서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정보를 통합적으로 제공하고 국민과 소통하는 쌍방향 정보제공 누리집이다.

 

기재부는 지난 2019년부터 제공해 온 일부 공공기관의 시설 예약기능을 시설을 개방할 수 있는 모든 공공기관으로 확대하고 장비 대여기능까지 새롭게 추가해 편리하게 예약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

 

예약가능 시설은 기존 2673곳에서 4040곳으로 대폭 늘린다. 이를 위해 240개(종전 221개) 공공기관의 회의실과 문화·체육·숙박시설 등 9개 유형 1367곳을 새로 개방한다.

 

장비 예약시스템을 통해 출연연구기관, 국립대병원 등 40개 공공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연구·실험장비, 생활·육아·레저용품 등 5개 유형 장비 1719개를 신규로 대여할 수 있게 된다.

 

국민들이 예약 시 보다 쉽게 검색하고 예약할 수 있도록 기존 검색조건 외에 요금·시간·실내외의 3가지 검색조건을 추가하고 예약화면 디자인 등을 개편했다.

알리오플러스 개편 화면.

 

기재부는 올해 중 자체 예약시스템을 보유하지 못한 기관까지 알리오플러스를 통해 예약할 수 있도록 예약관리기능을 개편할 방침이다.

 

또 알리오플러스 모바일 앱 개발 등 원스톱 통합 예약시스템을 지속적으로 개선하는 한편, 유용한 정보를 더 많이 제공할 수 있도록 기존 알리오플러스의 콘텐츠 강화 노력도 함께 해나갈 계획이다.

 

문의: 기획재정부 공공정책국 경영관리과(044-215-5650)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