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28 (수)

  • 맑음동두천 -0.6℃
  • 맑음강릉 4.9℃
  • 구름조금서울 -0.8℃
  • 맑음대전 2.6℃
  • 구름조금대구 4.1℃
  • 맑음울산 6.7℃
  • 구름많음광주 3.9℃
  • 맑음부산 7.6℃
  • 구름많음고창 1.9℃
  • 구름많음제주 8.0℃
  • 구름많음강화 -2.3℃
  • 맑음보은 0.7℃
  • 구름많음금산 0.6℃
  • 맑음강진군 6.3℃
  • 맑음경주시 5.9℃
  • 맑음거제 6.6℃
기상청 제공

사회

군산시 자살 고위험지역 환경조성사업‘마음안내판’설치

[군산/김주창기자] 군산시보건소는 지난 30일 자살 고위험군 지역의 공원과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에 고보조명과 안내판을 설치해 군산시민의 정신건강 및 자살예방 증진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2018년부터 시 정신건강복지센터는 군산경찰서와 협조해 자살고위험 취약지역에 9개의 고보조명과 5개의 안내판을 설치했다.

*고보조명- 건물 벽면, 길거리 바닥, 천정과 같은 원하는 장소에 빛을 투사하는 조명

 

보건소는 12월 중으로 기존 설치한 고보조명과․ 안내판을 점검 보완하고, 추가 지역에 고보조명과 안내판을 설치해 자살 고위험군 지역에 ‘오늘도 당신을 응원합니다. ’ 등 생명의 빛을 비출 다양한 메시지 전달을 추가로 추진하고 있다.

 

또 보건소는 군산시정신건강복지센터와 함께 자살예방을 위한 환경 조성을 위해 24시간 자살예방상담 전화 홍보, 농약안전 보관함 설치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백종현 보건소장은 “주변 이웃에게 따뜻한 관심과 위로가 필요한 시기인 만큼 시민들의 정신건강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으며 마음이 힘들 때는 자살예방 상담전화(☎1393)나 군산시정신건강복지센터(☎063-451-0363)로 문의하면 언제든지 도움을 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특허청 2022년 10대 뉴스 선정… 1위는 “인공지능은 발명자가 될 수 없다”
[한국방송/박병태기자] 인공지능(AI)이 발명했다고 주장하는 특허출원에 대해 특허청이 무효처분한 뉴스(“인공지능은 발명자가 될 수 없다”)가 ‘2022년 특허청 10대 뉴스’ 1위로 선정됐다. 특허청(청장 이인실)은 올해 언론에 많이 보도된 뉴스를 대상으로 한 국민과 언론인 투표를 통해 ‘2022년 특허청 10대 뉴스’를 선정하여 발표했다. 1위인 ‘인공지능 발명 특허출원 무효처분’에 이어, 2위는 ‘새 정부 지식재산 정책방향 발표’, 3위는 ‘한복, 소주도 세계가 인정한 상품명칭’, 4위는 ‘우리나라 우주기술 특허출원은 세계 7위’, 5위에는 ‘반도체 전문가 특허심사관으로 채용’ 등 뉴스가 뒤를 이었다. 국민들이 뽑은 2022년 특허청 10대 뉴스를 살펴보면 아래와 같다. 1위 ‘인공지능은 발명자가 될 수 없다’ 뉴스는, 미국 인공지능 개발자 스티븐 테일러가 ‘다부스’란 이름의 인공지능을 발명자로 특허출원한 건에 대해 특허청은 발명자는 자연인이어야 한다는 요건을 만족하지 못하여 무효처분(’22.9.)한 내용으로, 국민들에게 가장 높은 관심을 받았다. 2위는 2027년 특허출원 세계 3위 도약을 목표로, 글로벌 지식재산 강국으로 발돋움하기 위한 ‘새 정부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