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1 (수)

  • 구름조금동두천 3.2℃
  • 맑음강릉 8.9℃
  • 맑음서울 2.7℃
  • 맑음대전 6.0℃
  • 구름많음대구 9.4℃
  • 구름많음울산 12.4℃
  • 구름많음광주 6.9℃
  • 구름많음부산 14.4℃
  • 구름조금고창 3.8℃
  • 구름조금제주 11.8℃
  • 맑음강화 1.4℃
  • 맑음보은 4.7℃
  • 구름많음금산 5.3℃
  • 맑음강진군 7.7℃
  • 구름조금경주시 10.4℃
  • 구름조금거제 13.1℃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시, 12.1일(목) 오후 10시부터 심야할증 조정 시행

공청회 및 시의회 의견청취(9월), 물가대책위원회(10월) 거쳐 심야할증 및 요금조정 결정
- 11월 21일 택시 요금 신고 수리 완료, 관련규정에 따라 10일 이후 시행
- 심야 할증을 22~04시, 20~40%로 조정하고, 12.1일(목) 오후 10시부터 시행
- 심야 수입 증대와 함께 택시서비스도 개선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

[서울/오창환기자] 서울시는 시민공청회(9월), 서울시의회 의견청취(9월), 물가대책위원회 심의(10월) 등 시민․전문가․택시업계 등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여 심야할증 및 요금조정을 최종 확정하였고, 관련법에 따라 택시사업자의 신고를 수리하는 등 행정 절차를 완료하였다.

 

택시요금은 단계적으로 적용할 계획이며, 그 첫 번째 단계로 12월 1일(목) 오후 10시부터 중형택시와 모범․대형(승용)택시의 심야할증을 조정, 시행한다고 밝혔다.

 

두 번째 단계로 기본요금 조정 등은 23.2.1일(수) 04시부터 적용될 계획이다.

 

중형택시의 경우 할증시간은 당초 24~04시에서 22~04시로 2시간 확대되며, 할증률은 20%에서 20%~40%로 조정된다.

 

40%는 택시가 가장 부족한 23~02시에만 적용된다.

 

모범 및 대형(승용)택시는 당초 심야할증이 없었으나, 금번 조정으로 심야할증 22~04시 20%와 시계외 할증 20%가 신규로 적용되며, 보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 누리집 “고시공고”에서 확인할 수 있다.

 

https://www.seoul.go.kr/news/news_notice.do#view/375563

 

서인석 서울시 택시정책과장은 “40년 만에 조정되는 심야 할증으로 시민의 요금부담이 늘어난 만큼 택시 서비스가 개선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서해안 시대를 활짝 열 새만금국제공항 건설사업 ‘본격화’
[한국방송/김주창기자] 서해안 시대 하늘 길을 여는 새만금국제공항 건설사업이 본격화된다. 2019년 국가균형발전사업으로 선정된 새만금국제공항 건설사업은 새만금 내 공유수면을 매립해 연약지반처리를 통해 부지 및 관련 기반 시설 등을 조성하는 공사다. 1일 조달청과 서울지방항공청에 따르면 새만금국제공항 건설사업에 오는 2028년까지 총 사업비 8077억원 정도가 투입되며 공사는항공기 이착륙 등 항공기가 이동하는 장소인 에어 사이드(air side)와 터미널 등 고객들이 이용하는 장소인 랜드 사이드(land side)로 나눠 발주된다. 이번에 발주된 사업은 에어 사이드 공사로 활주로, 관제탑, 항행안전시설 등을 설치하며 ‘일괄(턴키)’ 방식으로 추진된다. 랜드 사이드 공사는 한국공항공사가 이르면 올해 상반기중 발주할 예정이며 여객터미널, 공항진입도로 등을 조성한다. 새만금국제공항이 건설되면 새만금지역의 민간투자 유치 촉진 및 일본·중국·동남아 등과의 접근성 향상을 통한 국제경쟁력 강화, 연관산업 개발로 전북권 경제활력 제고 등의 효과가 기대된다. 조달청은 새만금국제공항 건설공사를 포함해 2월 한 달 동안 총 199건, 3조6000억원 상당의 대형사업(물품·용역 1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