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1 (수)

  • 흐림동두천 -2.3℃
  • 구름조금강릉 4.1℃
  • 박무서울 -0.4℃
  • 구름조금대전 1.9℃
  • 구름많음대구 -0.2℃
  • 흐림울산 6.9℃
  • 구름많음광주 2.9℃
  • 구름많음부산 8.0℃
  • 흐림고창 2.5℃
  • 구름많음제주 9.8℃
  • 구름조금강화 -3.6℃
  • 구름조금보은 1.4℃
  • 구름조금금산 5.1℃
  • 구름많음강진군 1.1℃
  • 구름많음경주시 -2.0℃
  • 구름많음거제 4.8℃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몽골 내각관방부 장관, 인사행정 협력위해 한국 방문

전자인사관리체계 배우고, 한-몽 인사행정 교류 확대 의지 재확인

[한국방송/김명성기자] 한국 정부와 인사행정 협력 강화를 위해 몽골 내각관방부 장관이 인사혁신처(처장 김승호)에 방문했다. 

  

인사처는 다쉬제게브 아마르바야스가랑(Dashzegve Amarbayasgalan) 몽골 내각관방부(Cabinet Secretariat of Government of Mongolia) 장관이 이끄는 대표단이 24일 세종시 인사처를 방문해 인사행정 교류 및 협력 확대 등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몽골 내각관방부는 몽골 정부 주무 부처로 총리와 내각을 지원하는 한편 공무원 전문성과 역량 강화, 성과 및 복지제도 개선, 공무원 징계 등 인사정책 집행을 담당한다. 

  

인사처와 몽골 내각관방부는 지난 2019년 3월 인사행정 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한 이후, 기관장 상호 방문 및 한국 인사제도 관련 토론회를 개최하는 등 고위급 교류 이상의 협력을 이어오고 있다.

  

이에 따라 양국은 지난 3월 협력 양해각서를 재체결하는 등 인사행정 교류 협력 확대를 위한 의지를 재확인하고 이번 방한을 추진했다. 

 

이날 인사처는 전자인사관리체계(전자인사관리시스템 e-사람) 시연 발표회와 인사제도 관련 면담 등을 진행했다.

 

전자인사관리체계 주요 기능 및 운영 방식을 시연해 대표단의 이해를 도왔고, 올해 착수한 3세대 미래형 전자인사관리체계에 대해 설명했다.

  

양 기관장은 몽골 측의 관심 사안인 성과주의 공직사회 확립을 위한 인사 혁신 방안과 인사처 제안으로 올해 첫 삽을 뜨는 몽골 인사행정 역량강화 공적개발원조(ODA) 4개년(2022~2025) 사업에 대한 의견도 나눴다. 

 

김승호 인사처장은 “몽골 정부는 2017년 공무원법 개정 후 한국을 인사행정 분야 중점협력국으로 지정하는 등 인사처와 협력 사업 추진에 대한 열의가 높다“며 ”공무원 교육훈련, 채용, 성과관리 등 몽골과 중장기 협력 성과를 도모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안 찾아간 금융자산 17조원…금융사 소비자보호기준 개선
[한국방송/김국현기자] 금융당국이 숨은 금융자산을 보다 쉽게 찾아갈 수 있도록 금융회사 소비자보호기준을 개선한다. 찾아가지 않은 예·적금 등 숨은 금융자산만 17조원에 이른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금융회사의 금융소비자 안내를 강화하고 담당조직도 지정·운영하도록 제도를 개선한다고 31일 밝혔다. 금융당국은 숨은 금융자산을 쉽게 조회하고 찾을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 운영하고 있지만 규모가 꾸준히 늘고 있다. 2019년말 12조3000억원이었던 숨은 금융자산은 지난해 6월말 기준 16조9000억원까지 늘었다. 이에 따라 금융당국은 숨은 금융자산 발생 자체를 예방할 수 있도록 만기 후 시간경과에 따른 불이익과 함께 만기 때 자동처리방법 설정에 대해 안내하기로 했다. 계약 때와 계약기간 중 연 1회 및 만기 직전에 안내하고, 계약기간 중 언제나 고객이 만기 때 자동처리방법을 설정·변경할 수 있도록 했다. 또, 숨은 금융자산을 조속히 찾아갈 수 있도록 만기 후 시간경과에 따른 불이익과 함께 숨은 금융자산 조회·환급방법에 대해 안내한다. 만기 때와 만기 후 최초 금리인하 전, 만기 1년 경과 후부터는 연 1회 이상 안내하도록 했으며, 금감원 금융소비자 정보포털 파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