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1 (수)

  • 구름많음동두천 -1.5℃
  • 구름조금강릉 4.9℃
  • 구름조금서울 0.2℃
  • 구름많음대전 3.2℃
  • 구름조금대구 -0.7℃
  • 구름많음울산 6.9℃
  • 구름많음광주 3.2℃
  • 구름많음부산 7.8℃
  • 구름조금고창 4.7℃
  • 구름조금제주 9.5℃
  • 구름많음강화 -3.0℃
  • 구름많음보은 1.6℃
  • 구름많음금산 5.9℃
  • 구름많음강진군 1.0℃
  • 구름조금경주시 -2.0℃
  • 흐림거제 3.8℃
기상청 제공

사회

구암동 프루브(PROVE) 카페 꾸준한 이웃사랑 실천

지역의 저소득층과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소외된 가구를 위해 뜻깊게 사용될 예정

[군산/김주창기자] 군산시 구암동은 프루브(PROVE) 카페가 21일 관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해달라며 백미 5kg 30포를(39만원 상당)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날 기탁받은 쌀은 지역의 저소득층과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소외된 가구를 위해 뜻깊게 사용될 예정이다.

 

프루브(PROVE) 카페는 매년 명절과 추수감사절에 기부런(run) 행사를 개최해 3년 넘게 구암동 주민센터에 기부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또 매달 매출액의 일정액을 기부하는 착한가게에 가입해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을 위한 사랑 나눔에 동참하고 있는 등 꾸준한 선행으로 지역사회에 귀감이 되고 있다.

 

프루브 카페 대표는 “어려운 이웃을 위해 보탬이 되고자 기부활동을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역의 소외된 이웃을 위해 작은 나눔이라도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진미영 구암동장은 “매년 지역사회에 관심을 갖고 지속적인 사랑을 실천하는 프루브 카페에 감사드린다.”며 “보다 적극적인 복지행정을 통해 이웃과 더불어 함께하는 행복한 구암동이 될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전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안 찾아간 금융자산 17조원…금융사 소비자보호기준 개선
[한국방송/김국현기자] 금융당국이 숨은 금융자산을 보다 쉽게 찾아갈 수 있도록 금융회사 소비자보호기준을 개선한다. 찾아가지 않은 예·적금 등 숨은 금융자산만 17조원에 이른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금융회사의 금융소비자 안내를 강화하고 담당조직도 지정·운영하도록 제도를 개선한다고 31일 밝혔다. 금융당국은 숨은 금융자산을 쉽게 조회하고 찾을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 운영하고 있지만 규모가 꾸준히 늘고 있다. 2019년말 12조3000억원이었던 숨은 금융자산은 지난해 6월말 기준 16조9000억원까지 늘었다. 이에 따라 금융당국은 숨은 금융자산 발생 자체를 예방할 수 있도록 만기 후 시간경과에 따른 불이익과 함께 만기 때 자동처리방법 설정에 대해 안내하기로 했다. 계약 때와 계약기간 중 연 1회 및 만기 직전에 안내하고, 계약기간 중 언제나 고객이 만기 때 자동처리방법을 설정·변경할 수 있도록 했다. 또, 숨은 금융자산을 조속히 찾아갈 수 있도록 만기 후 시간경과에 따른 불이익과 함께 숨은 금융자산 조회·환급방법에 대해 안내한다. 만기 때와 만기 후 최초 금리인하 전, 만기 1년 경과 후부터는 연 1회 이상 안내하도록 했으며, 금감원 금융소비자 정보포털 파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