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1 (목)

  • 맑음동두천 -10.3℃
  • 구름많음강릉 -4.1℃
  • 맑음서울 -8.1℃
  • 구름많음대전 -6.8℃
  • 구름많음대구 -3.1℃
  • 흐림울산 -1.6℃
  • 맑음광주 -2.1℃
  • 구름많음부산 -1.7℃
  • 흐림고창 -2.8℃
  • 흐림제주 4.3℃
  • 맑음강화 -9.8℃
  • 흐림보은 -6.3℃
  • 흐림금산 -5.5℃
  • 흐림강진군 -0.9℃
  • 흐림경주시 -2.8℃
  • 흐림거제 -0.3℃
기상청 제공

사회

제60회 군산시민의 날 기념행사 성료

[군산/김주창기자] 제60회 군산시민의 날을 맞아 개최된 기념행사가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 속에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30일 오전 1부 기념식은 내․외빈 초청인사와 2천여명의 시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월명종합경기장에서 개최됐다.

 

식전행사인 시립예술단 공연을 시작으로 개회선언, 기념사, 축사, 기념영상, 시민의 장과 모범시민상 시상, 군산시민헌장 낭독, 시민의 노래 제창 순으로 진행됐다. 식후행사로 동남풍의 풍물악기공연, 한국예총 군산지회의 창작무용·청소년댄스팀의 공연으로 마무리됐다.

 

2부 나도 가수다-씽씽가요제는 읍면동별 각 1팀씩, 27팀이 참가해 시민들의 끼와 재능을 뽐내는 경연무대와 초청가수 공연, 다양한 경품행사로 진행됐다. 모든 시민이 화합하고 즐거운 축제의 장이 되도록 최우수상 1팀, 우수상 2팀, 장려상 3팀, 인기상 1팀, 참가상 20팀에게 시상금을 전달했다.

 

이날 27개의 프리마켓 부스 운영자들도 행사 종료 후 판매수익금의 10%를 시에 기부해 그 의미를 더 했다.

 

시 관계자는 “제60회 군산시민의 날을 맞이해 새로운 도약과 희망을 시민들과 함께 나눌 수 있어 뜻깊고 기쁘다.”며 “그간 코로나19 대유행으로 3년 만에 많은 시민들과 함께 야외에서 개최하게 되어 뜻깊게 생각한다. 오늘을 계기로 코로나와 지역경제 위기로 힘겨웠던 시간을 극복하고 희망찬 내일을 위한 군산시민의 저력을 변함없이 보여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지능형 관광도시 3곳 공모…지자체당 최대 45억 지원
[한국방송/김주창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내년 1월 26일까지 광역·기초자치단체를 대상으로 한국 관광을 선도할 ‘2023년 지능형 관광도시’를 공모한다고 30일 밝혔다. ‘지능형 관광도시 조성 사업’은 관광객이 많이 찾는 관광 구역에 첨단기술을 접목한 다양한 관광서비스를 집약적으로 제공해 여행 편의와 매력도를 높이는 사업이다. 지능형 관광도시에서 축적한 관광활동 정보는 분석해서 지역관광 콘텐츠와 기반시설을 지속적으로 개선하는 데 활용한다. 스마트관광도시 개념도 지난해 7월 국내 1호 지능형 관광도시 인천이 출범한 데 이어, 올해 7월과 11월에 각각 수원과 여수가 지능형 관광도시로 출범했다. 올해 사업지로 새롭게 선정된 울산광역시, 충북 청주시, 전북 남원시, 경북 경주시, 강원 양양군, 경남 하동군 등 6곳도 현재 지능형 관광도시를 조성하고 있다. 내년 사업 공모부터는 더욱 완성도 높은 지능형 관광도시를 만들기 위해 사업 기간을 조정해 추진한다. 기존에 1년이었던 구축 기간을 내년 신규 선정 지자체부터 2년으로 늘리고, 기존에 2년이었던 고도화지원 기간은 1년으로 줄인다. 1차 연도에는 컨설팅 기간을 부여해 사업계획을 구체화한 후 지능형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