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2 (화)

  • 흐림동두천 3.5℃
  • 흐림강릉 9.1℃
  • 박무서울 7.7℃
  • 박무대전 8.5℃
  • 흐림대구 10.3℃
  • 흐림울산 14.3℃
  • 흐림광주 11.9℃
  • 흐림부산 14.5℃
  • 흐림고창 10.3℃
  • 흐림제주 15.0℃
  • 흐림강화 5.4℃
  • 흐림보은 5.3℃
  • 흐림금산 6.2℃
  • 흐림강진군 10.4℃
  • 흐림경주시 9.4℃
  • 흐림거제 11.9℃
기상청 제공

피플

평택시(시장 정장선), 들개포획틀 설치해 주민안전보호

들개출몰지역과 민원다발지역에 포획틀 설치 및 홍보강화

[평택/김한규기자] 경기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들개출몰 민원다발지역인 고덕동의 들개 집중포획에 적극적으로 나선다.

 

들개는 반려견으로 길러졌다가 유기 또는 유실로 사람의 손길에서 벗어나 산에서 생활하고 번식하는 동물로써 공격성이 강해 주민이 마주칠 경우 사고로 이어질 수 있어 인근 주민들의 안전이 위협받고 있는 상황이다.

 

시는 지난주 고덕동 행정복지센터, 평택시 유기동물보호소, 송탄소방서와 들개포획을 위한 긴급회의를 통해 들개포획을 적극적으로 하기 위한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하여 공동대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고덕동 내에서도 들개와 유기견이 자주 출몰하여 민원이 다발로 발생하는 장소를 중심으로 포획틀 6개와 들개출몰 주의 안내현수막을 설치했다.

 

포획된 들개는 평택시 유기동물보호소로 인계하여 보호조치 한다. 포획틀 주변에는 들개 발견 시 주민들이 적극적으로 신고할 수 있도록 안내현수막도 설치하여 포획된 들개를 빠른 시간내에 유기동물보호소로 인계 후 보호 및 입양 예정이다.

 

시는 포획틀 설치 장소를 대상으로 하루 2회 이상 순찰을 실시하고, 신고 접수 상황에 따라 포획틀도 지속적으로 추가 설치해나갈 방침이다.

 

축산과 관계자는 “이번 들개포획대책으로 개물림사고 등을 사전에 예방해 주민들이 안전하게 생활하는 환경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소방청, 화재피해 최소화 위해 가뭄지역 소방용수 확보 나선다
[한국방송/오창환기자] 소방청(청장 직무대리 남화영)은 최근 남부지방 가뭄 상황이 심각해지고 있어 가뭄지역 화재 대비‧대응 대책 추진에 총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21일 밝혔다. 정부는 남부지방의 최근 6개월 누적강수량(665㎜)이 평년의 65.5%로 기상가뭄*이 나타나고, 내년 1월까지 강수량이 평년과 비슷하거나 적을 것으로 예상되어 기상가뭄은 지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 기상가뭄(기상학적 가뭄) : 특정 지역의 최근 6개월 누적강수량이 과거 같은 기간의 평균 강수량보다 적어 건조한 기간이 일정 기간 이상 지속되는 현상 최근 전라남도에 소재한 주암댐과 평림댐, 광주지역 주요 상수원인 동복댐의 저수율이 30%대로 떨어지는 등 가뭄이 지속됨에 따라 향후 2~3개월간 비가 오지 않을 경우 안정적인 소방용수공급에 어려움이 있을 것으로 우려된다. 이에 따라 소방청은 가뭄에 따른 화재 피해 최소화를 위하여 △가뭄대비 비상소방용수 확보 △하천‧해수를 활용한 소방차 흡‧방수 훈련 △유관기관 공조를 통한 소방용수 확보 기반 구축 등 대책을 마련했다. 가뭄지역 내 소방용수로 사용 가능한 하천‧농업용 관정 등 자연·인공수원*에 대한 전수 조사를 실시해 비상시 활용할 수 있는 소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