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9 (화)

  • 흐림동두천 -0.9℃
  • 흐림강릉 9.6℃
  • 구름많음서울 1.0℃
  • 구름많음대전 4.3℃
  • 흐림대구 9.1℃
  • 흐림울산 10.4℃
  • 흐림광주 7.0℃
  • 흐림부산 10.9℃
  • 흐림고창 5.4℃
  • 제주 10.3℃
  • 흐림강화 -0.7℃
  • 흐림보은 4.1℃
  • 흐림금산 4.5℃
  • 흐림강진군 7.5℃
  • 흐림경주시 10.0℃
  • 구름조금거제 11.9℃
기상청 제공

피플

‘미래지향적 한중관계와 인천’… 인차이나포럼, 27일 개최

-- 27일 송도컨벤시아서 ‘제6회 인차이나포럼 2022 국제콘퍼런스’ 개최 --

[인천/이광일기자] 한중수교 30주년을 맞아 인천시와 주한중국대사관이 미래지향적 양국 관계 발전을 위한 방안 모색에 나섰다.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는 ‘제6회 인차이나포럼 2022 국제콘퍼런스’를 오는 27일 송도컨벤시아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주한중국대사관과 공동 개최하는 이번 콘퍼런스는 ‘상생·창조·소통의 미래지향적 한중관계와 인천’을 주제로, 보다 나은 한중관계를 위한 미래 실천과제를 모색하고자 열리게 됐다.

인천연구원, 인천상공회의소,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인천대 중국학술원, 현대중국학회, 한양대 중국문제연구소, 한국유라시아학회 등 총 7개 유관기관과 학술단체가 공동으로 주관한다.

인차이나포럼은 지난 2016년, 중국 교류·비즈니스 선도 도시인 인천의 경험과 지혜를 한데 모아내고자 민․관․산․학이 함께 창립했다.

매년 포럼 사업을 집성하고 시민들과 결과를 공유하기 위한 국제콘퍼런스를 개최하는 등 그 간 인차이나포럼은 글로벌 지식플랫폼이자 한·중 정책대화 채널, 그리고 미래 성장동력 발굴을 위한 비즈니스 협력의 장으로 자리매김해 왔다.

올해로 여섯 번째를 맞는 인차이나포럼 국제콘퍼런스는 ▲1부 개막식과 인천시장 기조연설 ▲2부 특별기획 청년대화 ▲3부 학술단체 공동 전문가 회의 ▲4부 비즈니스 회의와 부대·협력 행사로 구성된다.

특히 한중 양국의 미래를 이끌어 나갈 청년들이 참여하는 2부 특별기획 청년대화에서는 사전에 진행됐던 ‘청년 아이디어 논문 공모전’ 수상자들이 직접 참여해 더 나은 한중관계를 위한 방안에 대한 청년들의 생각을 전한다.

나기운 인천시 국제협력담당관은 “어려운 국제환경이지만 중국 교류·협력 플랫폼인 인차이나포럼 국제콘퍼런스가 상생적 한중관계를 위한 소통의 장으로 그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행사에 참여를 원하는 경우 홈페이지에서 사전등록 후 현장참석 하거나, 당일 생중계되는 유튜브 채널(INCHINA FORUM)을 통해 온라인으로도 참여할 수 있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인차이나포럼 홈페이지(http://www.icforum.or.kr)를 참고하면 된다.



종합뉴스

더보기
대형연구시설·장비 은퇴제 도입…통합 수요조사체계도 마련
[한국방송/오창환기자] 정부가 그 동안 연구장비와 달리 명확한 지침이 없어 처분에 어려움이 있던 대형연구시설·장비에 대해 은퇴제를 도입한다. 또 현장 실수요를 반영한 대형연구시설·장비의 통합수요조사체계를 마련하고, 기관별 연구시설·장비 관리계획의 수립으로 우수기관은 보상을 실시할 계획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9일 제43회 국가과학기술자문회의 심의회의 운영위원회(이하 ‘운영위원회’)를 개최해 ‘제3차 국가연구시설장비 고도화계획(2023~2027)(안)(이하, ‘고도화계획’)’을 심의·의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고도화계획은 5년마다 수립하고 있는 국가연구시설장비에 관한 중장기계획으로, 연구시설·장비를 효과적으로 구축·확충하고 효율적으로 관리·운영하기 위한 중장기 목표와 전략, 중점과제 등을 담고 있다. 정부는 그동안 1, 2차 고도화계획 수립을 통해 효율적인 투자를 위한 장비도입심의 체계화와 과제 종료 후에도 장비 유지보수가 가능한 통합관리제를 시행했다. 아울러 연구장비 종합정보시스템(ZEUS) 구축을 통한 공동활용 등 연구장비 투자·관리체계 확립과 활용기반 마련을 지속적으로 추진해왔다. 특히 최근에는 주요국에서 기술경쟁 우위를 점하기 위해 연구시설·장비를 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