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18 (일)

  • 맑음동두천 29.7℃
  • 흐림강릉 25.1℃
  • 구름조금서울 31.2℃
  • 구름많음대전 31.5℃
  • 흐림대구 29.8℃
  • 흐림울산 27.2℃
  • 구름조금광주 33.9℃
  • 흐림부산 29.7℃
  • 구름많음고창 31.2℃
  • 구름많음제주 29.9℃
  • 맑음강화 29.9℃
  • 흐림보은 29.5℃
  • 구름많음금산 30.3℃
  • 구름많음강진군 34.3℃
  • 구름많음경주시 27.7℃
  • 흐림거제 29.7℃
기상청 제공

사회

안산시 최용신기념관, 광복절에도 정상 운영

[안산/이명찬기자]안산시(시장 이민근) 최용신기념관은 제77주년 광복절을 맞아 휴무일인 8월 15일에도 정상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소설 ‘상록수’의 주인공으로 잘 알려진 최용신(崔容信·1909.8.12.~1935.1.23) 선생은 샘골교회(현재 상록구 본오동)를 기반으로 어린이들의 애국심과 자립심 향상을 위한 교육, 청년과 부녀자들의 문맹퇴치, 농촌마을의 생활개선 등 일제강점기의 어두운 현실에도 굴하지 않고 농촌계몽운동을 헌신적으로 실천한 여성독립운동가다. 

2007년 개관한 최용신기념관은 최용신의 삶을 기억하고 재조명한 상설 전시관, 소설 상록수 속 최용신을 다양한 체험 방식으로 만나볼 수 있다.

또한 일제강점기 최용신의 샘골강습소 이야기 등 영상 콘텐츠는 물론, 최용신 묘소(향토유적 18호)와 기념비도 눈길을 끈다. 

이영분 문화예술과장은 “일제 강점기의 어려운 시절 농촌 부흥과 민족의식을 일깨우는데 남다른 사명감으로 헌신하신 안산의 독립운동가 최용신의 정신을 잊지 않고 더욱 발전시켜 나가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최용신기념관은 제77주년 광복절과 최용신 선생 탄생(8월12일)을 기념한 최용신기념관 인스타그램 팔로우 이벤트를 진행 중이며, 참가자에게는 나라를 사랑하는 마음을 담은 무궁화지도 팝업북 만들기 체험키트가 제공된다. 
 



종합뉴스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