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4 (화)

  • 흐림동두천 15.0℃
  • 흐림강릉 14.0℃
  • 흐림서울 16.4℃
  • 흐림대전 17.1℃
  • 흐림대구 16.0℃
  • 흐림울산 16.1℃
  • 흐림광주 16.5℃
  • 흐림부산 17.3℃
  • 흐림고창 15.5℃
  • 흐림제주 18.9℃
  • 구름많음강화 13.7℃
  • 흐림보은 16.7℃
  • 흐림금산 16.5℃
  • 흐림강진군 16.9℃
  • 구름많음경주시 14.9℃
  • 구름많음거제 19.4℃
기상청 제공

사회

노동자 심리상담 지원할 지역거점 마련

- 충청남도노동권익센터, 지역거점 기관 협약·개인 상담사 위촉 -

[충남/박병태기자] 충남도 내 지역 노동자의 정신건강을 보호하고 안정적인 심리상담을 제공할 수 있는 지역거점이 마련됐다.

 

도는 10일 도청 중회의실에서 충남노동권익센터와 도내 심리상담기관 3곳이 ‘심리 치유 모두 나;선*’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나;선 : 충청남도노동권익센터 감정노동팀 팀명으로 ①노동자의 주체성과 당사자성을 강조하는 ‘나’와 자신과 타인의 경계를 세워 모두를 보호하는 경계 또는 보호의 ‘선(Line)’ 의미를 결합 ②지역 노동자의 정신건강과 심리적 안녕을 위해 ‘함께 나섰다’의 의미 ③노동자를 둘러싼 다양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흐름 또는 운동성을 나타내는 ‘나선’의 형태를 의미

 

도내 노동자 대상 심리 치유 사업인 모두 나;선은 지역 상담거점 기관을 중심으로 지역 감정노동자의 노동기본권을 보호하고 건강장해를 예방하고자 추진하는 상담 지원 프로그램이다.

 

충남노동권익센터를 통해 신청받아 총 12회 상담을 지원하며, 내담자의 희망 지역을 중심으로 지역거점을 배정해 진행할 계획이고 내담자의 근무시간과 지역 이동을 고려해 지역거점으로 직접 내방이 어려운 경우 심리상담사가 직접 찾아가는 상담도 추진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으로 모두 나;선에 참여하는 지역거점은 천안의 나와너심리상담센터, 아산의 해드림심리상담센터, 당진의 서미정심리상담센터 3곳이다.

 

각 협약 기관은 △지역 노동자 심리상담 지원 △지역 노동자 심리검사 및 해석 지원 △내담자 심리 치유 지원을 위한 정보 공유 및 자원 상호 연계 등에 협력할 계획이다.

 

아울러 이날 협약식에선 개인 심리 전문 상담사 4명을 충남노동권익센터 노동자 심리 치유 지역거점 사업 모두 나;선의 전문 상담사로 위촉했다.

 

충남노동권익센터는 앞으로 공간 중심의 기관 거점과 개인 거점을 활용해 심리지원이 필요한 노동자에게 필요한 자원 연계가 적절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관계망을 활성화할 방침이다.

 

모두 나;선은 도내 주소지를 둔 사람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충남노동권익센터 누리집(www.cnnodong.net) 또는 전화(070-8801-3586)로 접수하면 된다.

 

도 관계자는 “이번 협약과 위촉식을 계기로 일을 마주하는 도민 누구나 스스로를 존중하고 인정하는 과정을 거쳐 일과 삶의 균형을 찾고 신체적·심리적 안전을 보호받을 수 있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