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6 (목)

  • 흐림동두천 16.3℃
  • 흐림강릉 14.4℃
  • 서울 17.6℃
  • 흐림대전 18.4℃
  • 흐림대구 21.2℃
  • 흐림울산 17.8℃
  • 흐림광주 18.3℃
  • 흐림부산 19.4℃
  • 흐림고창 16.8℃
  • 제주 19.7℃
  • 흐림강화 17.1℃
  • 흐림보은 18.1℃
  • 흐림금산 17.5℃
  • 흐림강진군 19.0℃
  • 흐림경주시 18.9℃
  • 구름많음거제 19.1℃
기상청 제공

사회

제3회 섬의 날 행사 대비 연안환경 정화활동 실시

신시도항, 선유도해수욕장 등 해양쓰레기 청소

        

[군산/김주창기자] 군산시는 28일 섬의 날 행사를 대비해 연륙도서 일원에서 연안환경 정화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연안환경 정화활동은 신시도항과 신시해안교 아래 해변, 그리고 섬의 날 행사장인 선유도해수욕장 주변을 중심으로 이뤄졌다.

 

시 항만해양과 직원을 비롯해 바다환경지킴이, 그리고 마을 주민 등 총 50여 명이 참여해 폐스티로폼 및 폐어구, 폐어망 등 각종 해양쓰레기 5톤을 수거했다.

 

제3회 섬의 날 행사는 오는 8월 8일부터 14일까지 지스코와 선유도해수욕장에서 개최되며 국민들이 섬의 중요성을 함께 느끼고 섬의 독특한 자연환경과 문화를 다 같이 즐기기 위한 날이다.

이번 행사에는 많은 외부 관광객들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돼 앞서 민관 합동으로 연안환경 정화활동을 추진하게 됐다.

 

한상봉 항만해양과장은 “제3회 섬의 날 행사를 맞이하여 추진한 오늘 정화활동을 통해 군산을 찾아오는 많은 관광객들에게 깨끗한 군산의 섬들을 보여드리고 오신 모든 분들이 아름다운 기억을 가지고 돌아가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주민들을 비롯하여 우리 군산시가 한마음 한뜻으로 연안환경을 청정하게 유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산업부, 민관합동 수출상황실 개소…애로 접수·해소 지원
[한국방송/이광일기자] 산업통상자원부는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한국무역협회 등으로 구성된 ‘수출상황실’을 설치해 민관합동 수출총력 지원체계를 본격 가동한다고 6일 밝혔다. 수출상황실은 개별 중소기업이 수출입 과정에서 겪는 어려움을 지원하고, 종별 협단체와 소통 핫라인을 구축해 수출 업종별 핵심 규제와 고충을 발굴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이를위해 전담 창구를 설치·운영해 개별 중소기업의 수출 애로사항을 접수하고, 무역금융·물류·해외인증·마케팅 등의 수출지원사업을 통해 즉시 해결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중장기적으로 논의가 필요한 주요 수출업종별 핵심규제·애로사항은 관계부처 국장급 협의 및 총리 주재 무역투자전략 회의를 통해 해소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안덕근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6일 오전 서울 강남구 트레이드타워에서 열린 민관합동 수출상황실 개소식에서 현판 제막을 하고 있다. (사진=산업통상자원부) 아울러 산업부는 이날 안덕근 통상교섭본부장 주재로 반도체·자동차·정유·철강 등 업종별 협회와 함께 제2차 수출상황점검회의를 열었다. 안 본부장은 “정부는 최근 수출 증가세 둔화와 계속되는 무역적자 상황을 매우 엄중히 인식하고 있으며, 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