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16 (금)

  • 흐림동두천 20.8℃
  • 구름조금강릉 19.0℃
  • 흐림서울 23.5℃
  • 구름많음대전 21.2℃
  • 흐림대구 21.9℃
  • 구름많음울산 21.2℃
  • 구름조금광주 25.0℃
  • 구름많음부산 22.7℃
  • 구름조금고창 24.6℃
  • 구름조금제주 26.9℃
  • 구름조금강화 23.1℃
  • 구름많음보은 20.3℃
  • 구름많음금산 19.8℃
  • 구름많음강진군 23.6℃
  • 구름많음경주시 20.9℃
  • 구름많음거제 23.2℃
기상청 제공

사회

경기도북부자치경찰위, ‘두리두리’와 함께 자치경찰 홍보활동 펼친다!

○ 경기북부자치경찰위원회 출범 1주년 맞아 위원회 공식 캐릭터 ‘두리두리’ 제작·공개
- 경기도 상징물인 비둘기에 자치경찰 접목…도민과 자치경찰 둘이 함께하자는 의미
○ 자치경찰의 친근한 이미지를 부각하여 각종 홍보 콘텐츠 제작 시 활용

[경기/김명성기자] 경기도북부자치경찰위원회는 자치경찰 출범 1주년을 맞아 위원회 공식 캐릭터 ‘두리두리’를 공개했다고 21일 밝혔다.

 

‘두리두리’는 경기도의 상징 새 비둘기를 의인화한 캐릭터로, 경기북부 도민의 안전을 두루두루 지키는 든든함과 따뜻하고 친근하게 다가가는 모습을 그림으로 표현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캐릭터 명칭은 ‘둘이’를 귀엽게 발음한 것으로, 경기도민과 경기북부자치경찰 ‘둘’이 함께 한다는 의미를 담았다.

 

두리두리는 앞으로 위원회의 공식 행사뿐만 아니라 각종 캠페인, 치안 정책 홍보물, 영상·이미지 등 다양한 온·오프라인 홍보 콘텐츠 등에서 경기북부 자치경찰의 마스코트로 널리 활용될 예정이다.

 

신현기 경기북부자치경찰위원장은 “두리두리는 자치경찰 1주년을 맞이하여 도민에게 한 발 더 가까이 다가가기 위해 친근함과 포근함에 중점을 두고 제작됐다”며 “캐릭터를 통해 자치경찰이 도민들에게 좀 더 친숙하게 다가갈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박진 장관, 「제주 아세안 홀」개관식 및 「한-아세안 우정의 나무」식수 참석
[한국방송/박병태기자] 박진 외교부 장관은 9.15.(목) 제주포럼 참석 계기에 제주국제평화센터에 설립되는「제주 아세안 홀」개관식에 참석하였다. ※ 제주 아세안 홀 : 한-아세안센터*가 제주특별자치도 및 국제평화재단과 함께 설립한 제주 유일의 상설 아세안 문화·예술 공간으로서 아세안 10개국의 문화 예술품과 관광 명소 등 전시 * 한-아세안센터 : 한국과 아세안 10개국 간 경제 및 사회문화 교류 협력을 목적으로 2009년 설립된 정부 간 국제기구 (서울 소재) 박 장관은 축사를 통해 지난 2009년 설립 이래 한-아세안센터가 한국과 아세안 국민간 교류와 이해 상호 이해 증진에 크게 기여해 왔음을 평가하고, 센터 주도로 설립된「제주 아세안 홀」이 제주도민뿐만 아니라 제주를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아세안 10개국의 문화와 역사를 알리고, 한-아세안 간 쌍방향 문화 교류를 촉진하는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하였다. 박 장관은 특히, 제주도에 아세안 출신 다문화 가정 비중이 높은 점에 주목하고, 다문화 자녀들에게 부모 나라의 문화 유산을 체험할 수 있는 보금자리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였다. 상기 개관식에 이어 박 장관은 주한아세안대사단과 함께‘제55회 아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