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29 (금)

  • 구름많음동두천 31.0℃
  • 구름조금강릉 28.2℃
  • 구름많음서울 33.0℃
  • 구름조금대전 34.5℃
  • 맑음대구 32.7℃
  • 맑음울산 29.2℃
  • 맑음광주 34.2℃
  • 맑음부산 31.6℃
  • 구름조금고창 34.5℃
  • 맑음제주 31.9℃
  • 구름많음강화 30.0℃
  • 맑음보은 32.2℃
  • 구름많음금산 32.7℃
  • 맑음강진군 33.0℃
  • 맑음경주시 29.9℃
  • 맑음거제 30.7℃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식약처·복지부, 기부 의약품 취득·사용 관리 강화

직접 봉사활동에만 사용해야…재기부·수여 불가
식품의약품안전처·보건복지부

[한국방송/김명성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와 보건복지부가 사회봉사활동을 위한 제약업체의 의약품 기부 행위와 사회봉사단체의 기부 의약품 취득·사용에 대한 관리를 강화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의·약사가 소속한 사회봉사단체가 사회봉사활동에 직접 사용할 때만 의약품을 기부할 수 있고, 기부된 의약품을 다른 단체에 다시 기부하거나 판매할 수 없도록 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보건복지부


이번 조치는 지난 5월 한 제약업체가 사회봉사단체에 기부한 전문의약품을 어린이집에서 배포하는 등 의약품의 기부에 대한 관리 강화 필요성이 제기됨에 따른 것이다.

 

제약업체는 의약품을 기부하려는 사회봉사단체에 의·약사 소속 여부와 기부된 의약품을 사회봉사단체가 직접 사회봉사활동에만 사용하는 것을 확인하도록 한다.

 

또 사회봉사단체는 기부된 의약품을 직접적인 봉사활동에만 사용하고, 다른 단체에 다시 기부하거나 수여하지 않아야 한다.

 

식약처와 복지부는 의약품의 기부·취득·사용 때 제약업체와 사회봉사단체가 준수해야 할 사항들도 검토했다.

 

식약처는 제약업체가 사회봉사단체에 의약품을 기부하는 경우 의·약사가 해당 단체에 소속해 있고, 해당 단체가 기부 의약품을 직접적인 봉사활동에 사용하는 경우만 적법한 의약품 기부임을 명확히 했다.

 

복지부는 의·약사가 소속해 있는 사회봉사단체가 봉사활동 목적으로 의약품을 기부받은 경우 해당 기부 의약품은 해당 단체에 소속한 의·약사가 조제하는 등 의약품을 기부받은 단체가 직접 사회봉사활동에 사용하도록 했다.

 

또 기부된 의약품을 다른 단체에 다시 기부하거나 판매하는 등의 방식으로 배포하면 약사법 제44조를 위반하는 것으로, 지자체에 안내해 기부된 의약품이 안전하게 사용될 수 있도록 당부하기로 했다.

 

식약처와 복지부는 제약업체와 사회봉사단체가 의약품의 기부·취득·사용에 대한 절차를 준수해 기부 의약품을 정해진 사회봉사활동 범위를 벗어나 사용·배포하지 않도록 요청했다.

 

절차를 준수하지 않은 의약품 기부나 기부 의약품의 취득·사용 행위에 대해서는 철저히 조사해 엄격히 조치함으로써 적법한 선의의 의약품 기부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긴밀히 협력해 나갈 방침이다.

 

문의 : 식품의약품안전처 의약품안전국 의약품관리과(043-719-2652), 보건복지부 약무정책과(044-202-2492)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한국, ISO 지하수분과위 국제간사국 수임…국제표준 앞장
[한국방송/이광일기자]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 다음 달부터 국제표준화기구(ISO) 유량측정 기술위원회 산하 지하수 분과위원회 활성화를 위한 본격적인 업무를 수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우리나라는 지난해 12월 22일 지하수 분과위원회의 국제간사국으로 선정됐다. 이는 환경분야에서 국제표준화기구 국제간사국을 수임한 첫 사례다. 지하수 분과위원회 간사로는 김문수 국립환경과학원 환경연구관이 임명됐다. 의장으로는 함세영 부산대학교 명예교수가 선출돼 오는 2025년 말까지 3년간 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지난 6월 13일 진행된 국제표준화기구 국제간사국 현판식. (사진=환경부) 지하수 분과위원회(ISO/TC113/SC8)는 지난 1993년 설립돼 현재 17개국이 참여하고 있다. 지하수의 흐름, 양 등에 관한 측정장치 및 기술과 절차 등의 표준화를 담당하며 지하수 관리 기반기술의 국제화를 추진하고 있다. 분과위원회의 국제간사국은 위원회 운영, 회원국과의 소통 등 위원회 활동의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한다. 국립환경과학원은 분과위원회 국제간사로서 환경분야 신규 표준(안) 제안을 활성화하고 회원국과 긴밀한 의사소통을 통해 지하수 분야 표준화 전략을 수립할 계획이다. 신선경 국립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