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18 (월)

  • 구름많음동두천 22.1℃
  • 맑음강릉 25.4℃
  • 맑음서울 24.1℃
  • 구름많음대전 24.6℃
  • 대구 25.6℃
  • 흐림울산 24.7℃
  • 광주 21.4℃
  • 흐림부산 25.5℃
  • 흐림고창 23.1℃
  • 흐림제주 27.5℃
  • 맑음강화 22.1℃
  • 흐림보은 21.5℃
  • 구름많음금산 22.1℃
  • 흐림강진군 23.7℃
  • 흐림경주시 23.4℃
  • 흐림거제 25.5℃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방통위, 국민은행 등 4사 본인확인기관 지정

신청법인별 보완 필요사항 조치 완료 후 지정서 교부키로

[한국방송/김명성기자]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한상혁, 이하 “방통위”)는 29일 국민은행, 카카오뱅크, 신한은행, 하나은행 등 4사에 대한 본인확인기관 지정을 의결했다.

 

본인확인기관은 정보통신망법 제23조의2에 따라 온라인 상에서 주민등록번호가 아닌 아이핀, 휴대폰, 신용카드, 인증서 등 대체수단을 이용해 본인 여부를 확인해주는 기관이다.

 

핀테크 등 신규 IT 서비스가 활성화되면서 본인확인 수요가 크게 증가함에 따라 최근 기관 지정 신청이 늘어나고 있다.

 

방통위는 올초 국민은행 등 총 4개사가 인증서 방식의 본인확인기관 지정을 신청함에 따라 지난 3월 말부터 6월 초까지 서류심사, 현장실사, 종합심사를 진행하였다. 

 

금년 1월 개정된 「본인확인기관 지정 등에 관한 기준」(고시)에 따라 신청법인은 87개 심사항목 중 중요 심사항목(21개)과 계량평가 항목(2개)에서 ‘적합’ 판정을 받고, 나머지 64개 심사항목에 대해 총점 1,000점 만점 중  800점 이상 받으면 본인확인기관으로 지정을 받을 수 있게 되었다.

 

심사결과, 신청법인 모두 중요 심사항목과 계량평가 항목에서‘적합’평가를 받았으며, 평가점수는 국민은행 923.25점, 카카오뱅크 876.75점, 신한은행 856점, 하나은행 837.38점 순이었다.

 

< 본인확인기관 지정 기준 및 신청법인 심사 결과 >

구 분

평가점수(1,000점 만점)

중요 심사항목(21)

계량평가 항목(2)

보완 필요사항

지정기준

800점 이상

모두 적합

모두 적합

보완 완료

 

 

 

 

 

 

 

국민은행

923.25

모두 적합

모두 적합

8

카카오뱅크

876.75

모두 적합

모두 적합

12

신한은행

856.00

모두 적합

모두 적합

15

하나은행

837.38

모두 적합

모두 적합

16

  ※ 향후 지정 절차 : 신청법인 보완 필요사항 이행 완료 → 방통위 이행 여부 확인 → 지정서 교부

 

한편, 심사 과정에서 국민은행의 경우 8개, 카카오뱅크 12개, 신한은행 15개, 하나은행 16개 사항은 보완이 필요한 것으로 지적되었다.

 

이에 따라, 방통위는 본인확인서비스의 안정적 운영을 위해 신청법인에 대해‘보완 필요사항 개선’을 조건으로 부가하였으며, 신청법인들은 심사결과 통지 후 90일 이내에 조건을 이행하면 방통위 확인을 거쳐 본인확인기관 지정서를 교부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방통위는 ▲사업계획 성실 이행 ▲관계법령 준수 ▲방통위 정기점검 협조 등을 지정 조건으로 부가했다.

 

한상혁 위원장은 “신규 본인확인기관 지정을 통해 기존 시장의 서비스 경쟁이 한층 활발하게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향후 원활하고 안정적인 서비스 제공을 위해 신청법인들은 정해진 기한 내 보완사항 이행에 만전을 기해주기 바란다.”고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미래 수의사, 야생동물질병 현장에서 실습해요
[한국방송/김명성기자] 환경부 소속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원장 노희경)은 수의과대학 학생을 대상으로 야생동물질병 분야 대응 현장을 체험하는 ‘야생동물질병 전문인력 양성 실습 과정(인턴십 프로그램)’을 7월 18일부터 2주간 진행한다. 이번 실습 과정은 서울대 등 3곳*의 특성화대학원에 속한 학생을 대상으로 실시한다. * 서울대학교, 전북대학교, 경상국립대학교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은 이들 대학교에 2021년부터 특성화대학원을 지원하고 있으며, 석·박사급 야생동물질병 전문인력*을 양성하고 있다. * 연간 20명 이상 교육과정 수료자 배출, 3년간 총 31억 5천만원 지원 이번 실습 과정에 선발된 인원은 총 12명이며, 이들 학생들은 1주차에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 수도권센터(인천광역시 소재)에서 이론 교육을 받은 뒤에 춘천시 신동면 등 야생동물질병 대응현장에서 실무 업무를 체험한다. 정원화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 질병대응팀장이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대응 체계를 강의하며, △생물안전 3등급 시설 견학 및 보호구 착용 실습, △현장 예찰용 무인기(드론) 실습, △바이러스 진단 실습, △야생멧돼지 포획장·울타리 및 매몰지 현장 방문 등을 진행한다. 2주차는 국립야생동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