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6 (목)

  • 흐림동두천 14.6℃
  • 흐림강릉 14.1℃
  • 구름많음서울 16.4℃
  • 흐림대전 17.3℃
  • 흐림대구 19.2℃
  • 흐림울산 17.1℃
  • 흐림광주 17.1℃
  • 흐림부산 18.2℃
  • 흐림고창 15.5℃
  • 제주 19.2℃
  • 흐림강화 16.1℃
  • 흐림보은 15.4℃
  • 흐림금산 15.9℃
  • 흐림강진군 17.4℃
  • 흐림경주시 17.0℃
  • 흐림거제 17.0℃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문화재청, 호국보훈의 달 맞아 청와대 관람 특별초청

국가보훈처 유엔참전용사 재방한 초청 행사 연계 / 9개국 참전용사, 가족 등 60여명 -

[한국방송/이명찬기자] 문화재청 청와대국민개방추진단(단장 채수희, 이하 추진단)은 국가보훈처와 함께 오는 26일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외에서 방한하는 6·25 전쟁 참전용사와 가족 등 60여명을 청와대에 특별초청하여 관람을 진행한다.

 

이번 초청행사는 국가보훈처에서 6월 23일부터 5박 6일간 진행하는 「유엔참전용사 재방한 초청행사」의 일환이며, 추진단은 자유민주주의 국가로서 대한민국이 이룩한 번영과 발전을 대표하는 청와대에 미국, 호주, 필리핀 등 9개국의 유엔 참전용사, 교포 참전용사와 그 가족들 60여 명이 방문할 수 있도록 관람을 지원한다.

 

대부분 휠체어가 필요한 85세 이상의 고연령자이므로, 본관, 녹지원 등 평지로 조성된 주요 장소 위주로 관람이 이루어질 계획이다.

※ 당일 우천 상황에 따라 행사 취소 가능

 

이에 앞서, 추진단은 지난 15일 국방부에서 주최한 「22년 귀환 국군포로 초청행사」와 연계하여, 6.25 전쟁 때 북한을 탈출해 한국으로 돌아온 국군포로와 그 가족들 약 35명을 대상으로 청와대 관람을 지원한 바 있다.

 

추진단 관계자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열리는 이번 청와대 관람 특별초청을 계기로 72년 전 대한민국을 위해 헌신하신 국내외 참전용사들의 노고에 감사를 표하며, 동시에 청와대 개방의 의미를 전 세계적으로도 널리 알릴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추진단은 앞으로도 호국보훈의 달과 같이 해당 시기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는 다양한 행사들을 청와대에서 개최하도록 노력할 것이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산업부, 민관합동 수출상황실 개소…애로 접수·해소 지원
[한국방송/이광일기자] 산업통상자원부는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한국무역협회 등으로 구성된 ‘수출상황실’을 설치해 민관합동 수출총력 지원체계를 본격 가동한다고 6일 밝혔다. 수출상황실은 개별 중소기업이 수출입 과정에서 겪는 어려움을 지원하고, 종별 협단체와 소통 핫라인을 구축해 수출 업종별 핵심 규제와 고충을 발굴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이를위해 전담 창구를 설치·운영해 개별 중소기업의 수출 애로사항을 접수하고, 무역금융·물류·해외인증·마케팅 등의 수출지원사업을 통해 즉시 해결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중장기적으로 논의가 필요한 주요 수출업종별 핵심규제·애로사항은 관계부처 국장급 협의 및 총리 주재 무역투자전략 회의를 통해 해소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안덕근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6일 오전 서울 강남구 트레이드타워에서 열린 민관합동 수출상황실 개소식에서 현판 제막을 하고 있다. (사진=산업통상자원부) 아울러 산업부는 이날 안덕근 통상교섭본부장 주재로 반도체·자동차·정유·철강 등 업종별 협회와 함께 제2차 수출상황점검회의를 열었다. 안 본부장은 “정부는 최근 수출 증가세 둔화와 계속되는 무역적자 상황을 매우 엄중히 인식하고 있으며, 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