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화)

  • 흐림동두천 23.1℃
  • 흐림강릉 28.5℃
  • 서울 25.5℃
  • 흐림대전 29.4℃
  • 흐림대구 32.1℃
  • 흐림울산 30.9℃
  • 구름많음광주 31.7℃
  • 구름많음부산 30.7℃
  • 흐림고창 30.7℃
  • 구름많음제주 34.9℃
  • 흐림강화 24.0℃
  • 흐림보은 27.9℃
  • 흐림금산 29.8℃
  • 흐림강진군 31.8℃
  • 흐림경주시 31.1℃
  • 구름많음거제 30.2℃
기상청 제공

사회

안산시 노사민정협의회, 외국인 노동자와 함께하는 문화체험 행사

문화체험을 통한 힐링과 공동체 의식함양, 안정적인 이주 정착을 위해 마련

[안산/이명찬기자]안산시 노사민정협의회(위원장 윤화섭 안산시장)는 필리핀, 베트남 등 출신의 외국인 노동자 30여명을 대상으로 문화체험 행사를 가졌다고 21일 밝혔다.

지난 19일 안산에서 근무 중인 외국인 노동자를 대상으로 진행된 행사는 문화체험을 통한 힐링과 공동체 의식함양, 안정적인 이주 정착을 위해 마련됐다.

참가자들은 대부도 동춘서커스 관람을 시작으로, 한국 전통음식인 해물칼국수와 파전 등을 맛보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날 행사에 함께한 최경식 글로벌미션센터장은 “많은 시간을 공장에서 일하느라 여행할 기회가 없는 외국인 노동자들에게 문화체험기회를 줄 수 있어 기뻤다”고 전했다.

박상목 안산시노사민정협의회 사무국장은 “전국 산업단지 중 안산은 외국인 노동자가 많은 도시로, 외국인 노동자의 인권을 보호하고, 차별 예방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외국인 노동자를 위한 문화체험 및 체육활동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안산시노사민정협의회는 외국인 노동자들의 직장 내 원활한 의사소통과 자기 인권 보호를 위해 오는 11월까지 ‘외국인 노동자 한국어 교육’을 추진 중이다.
 



종합뉴스

더보기
서울·경기 호우피해에 중대본 3단계 격상…위기경보 ‘심각’
[한국방송/박병태기자] 행정안전부는 지난 8일 새벽부터 시작된 비가 정체전선에서 발달된 기압골의 영향으로 비구름이 강해져 서울·경기·인천을 중심으로 호우경보가 발표되고 매우 강한 비가 지속됨에 따라 9일 새벽 1시를 기해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이하 중대본)를 비상 2단계에서 3단계로 격상했다. 위기경보 수준은 ‘경계’에서 ‘심각’으로 상향 발령했다. 행안부는 호우 대응을 위해 전날 오전 7시 30분 중대본 비상 1단계를 가동하고 오후 9시 30분에는 2단계로 격상한 바 있다. 행안부는 전날 오후 11시 30분께 한덕수 국무총리 주재로 호우대처 긴급상황회의를 개최하고 관계기관 대책, 서울시 피해현황 및 지원 필요사항 등을 논의했다. 이상민 중대본부장은 관계부처, 지자체 및 유관기관의 비상근무체계 강화와 호우 대비에 모든 역랑을 집중할 것을 요청했다 또한 도심지내 하천범람이 우려되는 곳은 즉시 대피토록 하고 역류발생·도로침수 등 피해발생지역은 현장을 신속히 통제할 것을 지시했다. 피해지역은 피해 현황을 신속하게 파악해 응급복구를 실시하고 필요시 군부대 등 지원을 통해 사회인프라 복구에 만전을 기할 것도 지시했다. 한덕수 국무총리는 “무엇보다 국민생명을 지키는 것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