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5 (토)

  • 맑음동두천 20.5℃
  • 맑음강릉 24.6℃
  • 박무서울 21.8℃
  • 박무대전 23.8℃
  • 맑음대구 23.2℃
  • 박무울산 22.4℃
  • 박무광주 24.3℃
  • 박무부산 21.6℃
  • 맑음고창 24.2℃
  • 흐림제주 24.1℃
  • 구름많음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0.2℃
  • 맑음금산 21.9℃
  • 구름많음강진군 23.8℃
  • 맑음경주시 20.9℃
  • 구름조금거제 22.5℃
기상청 제공

사회

김포시 지하안전관리계획 수립 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지반침하에 따른 인적․물적 손해를 예방하는 김포시 지하안전관리계획을 수립

[김포/김국현기자] 김포시는 24일 시청 재난안전상황실에서 ‘김포시 지하안전관리계획 수립 용역’을 위한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용역은 『지하안전관리에 관한 특별법』 제8조에 의거하여 지반침하에 따른 인적․물적 손해를 예방하는 김포시 지하안전관리계획을 수립하기 위함이다.

 

이날 최종보고회에서는 박헌규 교통건설국장을 비롯해 지하안전관리 위원회 8명이 참석했으며, 용역사의 용역 최종 보고, 질의응답 및 심의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보고 및 심의 내용으로는 ▲지하안전관리 관련 기초 현황분석 ▲기본방향 및 실행방안 마련 ▲지하안전평가 및 착공후 지하안전조사서에 관한 사항 ▲지하시설물에 대한 실태점검 및 지반침하 중점관리시설 안전관리에 관한 사항 ▲지하공간정보 DB구축과 지하시설물 안전점검 연계 ▲지표투과레이더탐사(GPR) 효율적인 실행 방안 마련 등이며, 김포시 지하안전관리계획 내용에 대한 질의답변과 수립 조건에 관하여 심의했다.

 

박헌규 교통건설국장은 “우리 시에 맞는 현실적인 지하안전관리 계획을 통해 관내 지반침하 사고를 예방하여 시민이 안전한 김포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기후변화 영향 장기생태연구 결과와 발전 방안 논의
[한국방송/김한규기자] 환경부(장관 한화진)와 국립생태원(원장 조도순)은 6월 24일 오후 고려대학교 생명과학관(서울 성북구 소재)에서 열리는 ‘2022년 응용생태공학회 학술발표대회’에서 ‘기후변화 장기생태연구 결과 공유 및 발전 방안’을 주제로 학술회를 진행한다. 이번 학술회는 민관 전문가들이 한자리에 모여 장기생태연구 대표과제 결과를 공유하고 발전 방안을 논의한다. 장기생태연구는 기후변화 요인 등 단기 관찰로는 포착이 어려운 생태계 변화를 장기적으로 관찰하고 분석하여, 변화를 예측하기 위한 목적의 연구를 말한다. 주요 선진국들은 1980년대 이전부터 연구계획을 수립하여 장기생태연구를 수행하고 있으며, 환경부도 2004년부터 점봉산 등지에서 장기생태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이번 학술회의 첫 번째 발표로 이재석 건국대 교수가 2017년부터 2021년까지 점봉산 원시림 생태계의 탄소순환을 분석한 결과를 소개한다. 이 연구는 국내에서 처음으로 원시림이 탄소저장소의 기능을 할 수 있다는 내용을 담았다. 수령이 150~200년에 이르는 점봉산 신갈나무숲은 1ha 당 1.15톤의 탄소를 흡수할 수 있을 것으로 추정된다. 이 연구 결과는 수령이 150년 이상인 노령의 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