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2 (수)

  • 구름조금동두천 28.6℃
  • 구름많음강릉 29.4℃
  • 구름많음서울 29.0℃
  • 맑음대전 32.4℃
  • 구름조금대구 34.3℃
  • 맑음울산 30.6℃
  • 맑음광주 31.4℃
  • 구름조금부산 27.6℃
  • 맑음고창 30.5℃
  • 맑음제주 25.8℃
  • 구름많음강화 25.8℃
  • 맑음보은 31.0℃
  • 맑음금산 32.3℃
  • 구름조금강진군 31.2℃
  • 구름조금경주시 35.1℃
  • 구름조금거제 26.8℃
기상청 제공

지방의회

정하영 김포시장 후보 “국민의힘 5호선 연장 공약 고촌·풍무 배제 규탄” 기자회견 개최

-“김병수 후보는 무능한 것인가? 무관심한 것인가?” 규탄
-“국민의힘, 고촌·풍무 배제한 갈팡질팡 5호선 연장 공약” 비판
-“민주당이 시민들과 함께 만들어 온 성과, 민주당이 마무리 하겠다”

URL복사

정하영 더불어민주당 김포시장 후보가 ‘국민의힘 5호선 연장 공약 고촌·풍무 배제 규탄’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기자회견에는 김포시갑 지역위원장인 김주영 국회의원과 더불어민주당 심민자(도의원·김포1), 채신덕(도의원·김포2), 김계순(시의원·김포가), 오강현(시의원·김포가), 김기남(시의원·김포나), 김옥균(시의원·김포나) 후보가 함께해 국민의힘의 정부·경기도지사 후보·김포시장 후보의 말이 모두 엇갈리는 것은 김포시민을 우롱한 것이라며 강하게 규탄했다.

 

정하영 시장은 “김병수 후보는 윤석열 대선후보 광역교통지원단장을 맡았으면서도 5호선 연장을 대선공약에 반영시키지 못했고, 110대 국정과제에도 GTX-D 연장이 누락되어 있었다”며 “일은 하지 않고 보좌관직만 유지했던 것처럼, 임명장만 받은 ‘무늬만 단장’ 아니었나. 무능하거나 관심이 없었던 것”이라고 비판했다.

 

또한 김은혜 후보가 김포공항~계양~김포 노선을 공약한 것에 대하여 “국민의힘 인천계양을 국회의원 후보가 5호선 계양연장을 공약했다.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에 영향을 주기 위해 5호선 노선을 마구잡이 그어대는 술수를 묵과하지 않을 것”이라고 제기했다. 김병수 후보가 단순실수라고 해명했다가 김은혜 후보가 김포한강선 노선을 지목했다는 보도자료를 배포한 것에 대해서는 “정작 김은혜 후보 측은 아무런 발표도 없다. 눈가리고 아옹식의 김포시민 기만과 우롱을 멈춰라”라고 강도높게 비판했다.

 

정 시장은 이에 더해 “김병수 후보는 보좌관직 유지 국민혈세 먹튀 논란, 부동산 투기 의혹을 받고 있다”며 “내로남불의 극치 김병수 후보는 사퇴하는 것이 김포시민을 위한 일”이라고 주장했다.

 

그간의 광역철도 추진 과정에 대해서는 “4년 간 김포도시철도가 생겼고, 3개 광역철도가 국가철도망계획에 반영되었다. 김포시민들과 함께 만든 성과”라며 “그동안 뒷짐지고 있었으면 선거 때가 되니까 본인이 할 수 있다고 하는 국민의힘의 말은 신뢰할 수 없다. 더불어민주당이 시민들과 함께 만들어 온 성과, 마무리 짓겠다”고 밝혔다.

 

정 시장은 이어서 교통공약을 발표했다.

 

▲GTX-D 김포~부천~강남~하남~팔당 노선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반영 ▲서울지하철 5호선 김포연장(고촌~풍무~인천~한강신도시~통진·양촌) 노선 철도망계획 수정 반영 및 조속한 착공 ▲인천지하철 2호선 김포~고양 연장 조속 추진 ▲김포골드라인 배차간격은 2분대로 단축 등 철도망 구축을 다시 한 번 약속했다.

 

또한 광역도로망 확충과 정비도 완수하겠다고 밝혔다. ▲계양~강화 고속도로 조속 완공과 풍무동·감정동·한강신도시·양촌·통진IC ▲서울행 올림픽대로 광역 BRT(간선급행버스체계) 수립 ▲영사정IC(김포한강로~제1외곽순환고속도로 연결)의 조속한 추진 ▲신곡사거리·태리IC·북변사거리·유현사거리 교차로 개선 등으로 광역도로와 연결망을 더욱 촘촘하게 확대하겠다고 공약했다.

 

숙원사업인 ▲일산대교 통행료 무료화도 소송이 마무리 되는대로 조속히 실현될 수 있도록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마지막으로 “지난 4년간 저와 더불어민주당은 50여 차례의 면담·행사를 갖는 등 광역교통망 확충을 위해 최선을 다해왔다”며 “이 노력들이 결실을 맺을 수 있게 해달라”고 강조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누리호 성능검증위성과 지상국 간 교신 성공
[한국방송/김주창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이종호, 이하 과기정통부)와 한국항공우주연구원(원장 이상률, 이하 항우연)은 어제 16시에 발사된 누리호가 목표 궤도에서 성능검증위성을 성공적으로 분리한데 이어, 오늘 오전 3시 1분경 대전 한국항공우주연구원(원장 이상률, 이하 항우연) 지상국과의 양방향 교신에 성공하였다고 밝혔다. 발사 당일 남극 세종기지와 대전 항우연 지상국 안테나를 통해 성능검증위성의 기본상태 정보를 수신한데 이어, 오늘 새벽에는 성능검증위성과 대전 항우연 지상국 간 양방향 교신까지 이루어짐에 따라 누리호의 위성궤도투입 성능은 완전하게 확인되었다. 오늘 교신에서는 원격명령을 통해 위성 시각과 지상국 시각을 상호 동기화하도록 하고, 성능검증위성에 탑재된 GPS 수신기를 활성화하도록 하였다. 아울러, 향후 3축 자세제어를 위해 필요한 궤도정보도 지상국에서 성능검증위성으로 전송하였다. 항우연 연구진이 성능검증위성 수신한 위성상태에 대한 상세정보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성능검증위성의 상태는 양호하며 모든 기능이 정상적으로 작동되고 있음을 확인하였다. 향후 성능검증위성과 항우연 지상국 간 교신을 통해서는 성능검증위성이 발사 이후 자체 메모리에 저장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