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18 (토)

  • 흐림동두천 22.6℃
  • 구름조금강릉 31.3℃
  • 흐림서울 24.8℃
  • 구름조금대전 28.7℃
  • 구름많음대구 31.9℃
  • 맑음울산 29.1℃
  • 맑음광주 27.4℃
  • 맑음부산 26.7℃
  • 구름조금고창 26.8℃
  • 구름조금제주 25.2℃
  • 구름많음강화 23.8℃
  • 구름많음보은 26.6℃
  • 맑음금산 27.1℃
  • 구름많음강진군 26.2℃
  • 구름조금경주시 33.3℃
  • 맑음거제 25.1℃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청소년이 직접 ‘보호’ 정책 만든다…2022 청소년특별회의 출범

청소년 500여명이 정책 발굴…17년간 521개 정책 반영
여성가족부

URL복사

[한국방송/김한규기자] 청소년에게 필요한 정책을 청소년이 직접 만드는 ‘2022년 청소년특별회의’가 구성된다.

 

여성가족부는 20일 서울 정동 1928 아트홀에서 청소년 정책참여기구인 ‘2022년 청소년특별회의’가 출범식을 갖고 활동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지난 2005년부터 운영된 청소년특별회의는 청소년이 직접 범정부적 차원의 청소년정책을 발굴해 정부에 제안하는 전국 단위의 회의체다. 각 지역을 대표하는 17개 시·도 청소년참여위원회 청소년과 중앙부처에서 선발한 청소년을 포함해 총 500여 명으로 구성돼 있다.

 

이날 출범식에는 의장단, 17개 시·도의 대표 청소년위원, 청소년 지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한다. 청소년위원 약 400여 명도 온라인으로 함께한다.

 

청소년위원들은 위촉장을 받고 연간 활동계획을 논의할 계획이다. 또 전년도 청소년위원이 참석해 그동안의 정책제안 성과와 함께 청소년특별회의에서의 경험과 의미를 공유하고 앞으로의 활동을 격려하는 시간도 가진다.

 

청소년특별회의는 지난 17년간 583개의 정책과제를 제안했다. 그 중 521개가 반영(89.4%)됐고, 지난해에는 30개의 과제를 제안해 28개가 정부 정책에 반영됐다.

 

특히 2016년 청소년증 사용 활성화 방안의 하나로, 청소년증에 교통카드 및 선불결제 기능을 추가할 것을 제안해 2017년부터 시행됐다.

 

2019년에는 학교 밖 청소년에 대한 무상급식 지원을 확대하는 과제를 제안했는데, 당시 일부 지자체에서만 시행되고 있던 학교 밖 청소년에 대한 무상급식 지원이 전국으로 확대되는 성과를 거뒀다.

 

올해 청소년특별회의 정책 주제는 ‘보호’로, 청소년과 전문가 회의 및 전국 청소년위원의 투표를 통해 최종 선정했다. 청소년위원들은 한 해 동안 정기적인 토론과 활동을 통해 ‘보호’와 관련된 청소년 정책을 발굴한다. 9월 본회의에서는 최종 정책과제를 확정해 정부에 건의한다.

 

올해 청소년특별회의 의장으로 선출된 윤선재 청소년은 “소외된 청소년 없이 모든 청소년이 건강한 환경에서 성장할 수 있는 대한민국을 바란다”고 전했다.

 

여가부는 청소년특별회의 운영을 더욱 내실화하기 위해 지난해 12월 청소년들이 ‘청소년특별회의 정책간담회’에서 제안한 의견을 반영할 방침이다.

 

지난 17년간 청소년특별회의를 거쳐 간 청소년위원 인력자원을 활용해 청소년위원들과 소통과 교류의 장을 마련하고 정책 발굴 활동 시 자문 등에도 참여토록 한다.

 

이 밖에 환경 변화에 맞춰 다수의 청소년이 정책과정에 참여할 수 있도록 대한민국청소년 원탁회의, 청소년 온라인 정책제안 공모전 등 다양한 청소년 참여제도를 운영하고, 제안된 정책들을 청소년특별회의와 공유할 예정이다.

 

김현숙 여가부 장관은 “여가부는 청소년이 자신의 의사를 적극적으로 표현하고 주체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회 참여 기반을 마련하고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청소년특별회의 개요.

 

문의 : 여성가족부 청소년가족정책관실 청소년정책과(02-2100-6234)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