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화)

  • 흐림동두천 22.6℃
  • 흐림강릉 27.9℃
  • 서울 26.1℃
  • 흐림대전 29.8℃
  • 흐림대구 32.2℃
  • 흐림울산 31.1℃
  • 흐림광주 31.0℃
  • 흐림부산 29.7℃
  • 흐림고창 30.3℃
  • 구름많음제주 34.0℃
  • 흐림강화 24.7℃
  • 흐림보은 28.2℃
  • 흐림금산 29.4℃
  • 흐림강진군 31.3℃
  • 흐림경주시 30.7℃
  • 구름많음거제 30.1℃
기상청 제공

경제

올해 ‘미래 유니콘 육성사업’ ICT 기업 15개 선정

과기정통부, 최대 100억 신용보증·해외 진출·투자 연계 등 묶음 지원

[한국방송/김명성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2022년 글로벌 ICT 미래 유니콘 육성사업(ICT GROWTH 사업)’에 최종 선정된 15개 기업을 19일 발표했다.

 

글로벌 ICT 미래 유니콘 육성사업은 글로벌 성장 잠재력이 높은 정보통신기술(ICT) 융·복합 분야 유망 중소·벤처기업을 발굴해 해외진출, 자금(투·융자) 제공 등 종합 지원을 통해 미래 유니콘 기업으로 육성하는 사업이다.

 

2020년 시작한 이 사업은 총 30개의 미래 유니콘 기업을 선정·지원해 투자 유치 2607억원, 매출액 2490억원, 고용창출 810명, 특허 출원·등록 450건의 성과를 얻었다.

글로벌 ICT 미래 유니콘 육성사업 최종 선정 기업.

 

올해 공모에는 인공지능(AI), 소프트웨어(SW), 사물인터넷(IoT) 등 다양한 정보통신기술(ICT) 분야의 기업이 지원했다. 기술력, 성장가능성, 해외진출 역량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15개 기업을 최종 선정했다.

 

선정된 기업에는 신용보증, 투자유치 연계, 이행보증보험 지원, 해외현지 보육프로그램 등을 지원한다.

 

신용보증기금은 3년간 최대 100억원의 신용보증을 지원하고,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는 한국 ICT펀드(KIF)를 통해 벤처캐피탈(VC)의 투자 유치 기회를 제공한다. SGI 서울보증은 기업의 이행보증보험 보증한도 확대 및 보험료 할인을 지원한다.

 

또 본투글로벌센터(B2G)는 제품 현지화(PMF, Product-Market Fit) 상담 등을 통해 해외진출을 위한 사전 역량을 강화한다.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은 해외 거점 현지 전문가의 보육·상담, 현지 파트너사 매칭 등 해외 현지 프로그램을 통해 선정된 기업이 글로벌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한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송상훈 과기정통부 정보통신산업정책관은 “ICT 분야 국내 유니콘 기업은 전체 유니콘 기업의 77.8%를 차지하는 등 ICT는 제2벤처붐 도래에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잠재력 있는 정보통신기술 분야 유망기업들이 미래 유니콘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문의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보통신산업정책관 정보통신산업기반과(044-202-6243)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서울·경기 호우피해에 중대본 3단계 격상…위기경보 ‘심각’
[한국방송/박병태기자] 행정안전부는 지난 8일 새벽부터 시작된 비가 정체전선에서 발달된 기압골의 영향으로 비구름이 강해져 서울·경기·인천을 중심으로 호우경보가 발표되고 매우 강한 비가 지속됨에 따라 9일 새벽 1시를 기해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이하 중대본)를 비상 2단계에서 3단계로 격상했다. 위기경보 수준은 ‘경계’에서 ‘심각’으로 상향 발령했다. 행안부는 호우 대응을 위해 전날 오전 7시 30분 중대본 비상 1단계를 가동하고 오후 9시 30분에는 2단계로 격상한 바 있다. 행안부는 전날 오후 11시 30분께 한덕수 국무총리 주재로 호우대처 긴급상황회의를 개최하고 관계기관 대책, 서울시 피해현황 및 지원 필요사항 등을 논의했다. 이상민 중대본부장은 관계부처, 지자체 및 유관기관의 비상근무체계 강화와 호우 대비에 모든 역랑을 집중할 것을 요청했다 또한 도심지내 하천범람이 우려되는 곳은 즉시 대피토록 하고 역류발생·도로침수 등 피해발생지역은 현장을 신속히 통제할 것을 지시했다. 피해지역은 피해 현황을 신속하게 파악해 응급복구를 실시하고 필요시 군부대 등 지원을 통해 사회인프라 복구에 만전을 기할 것도 지시했다. 한덕수 국무총리는 “무엇보다 국민생명을 지키는 것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