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6 (목)

  • 맑음동두천 13.3℃
  • 맑음강릉 18.7℃
  • 구름조금서울 15.0℃
  • 구름조금대전 15.4℃
  • 구름많음대구 19.2℃
  • 구름많음울산 20.9℃
  • 구름많음광주 16.1℃
  • 구름많음부산 19.8℃
  • 구름많음고창 15.2℃
  • 흐림제주 19.5℃
  • 맑음강화 14.5℃
  • 구름많음보은 13.5℃
  • 구름많음금산 14.2℃
  • 구름많음강진군 16.9℃
  • 구름많음경주시 20.4℃
  • 구름많음거제 19.8℃
기상청 제공

사회

고경면·북안면, 설맞이 클린(국토대청결)의 날 실시

URL복사

[영천/김근해기자] 영천시 고경면과 북안면은 21일 단포리 일원과 북안면 유하리~송포리 구간 산업도로에서 각 30여 명이 참석해 설맞이 국토대청결 운동을 실시했다.

 

설 명절을 맞아 고향을 찾는 귀성객들에게 깨끗하고 즐거운 설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하기 위함이다.

 

이날 행사에는 고경면은 자연보호협의회, 새마을협의회, 새마을부녀회, 이장협의회 회원 등이 참여해 강변 주변을 청소했고,

 

북안면은 클린 북안을 위해 생활개선회에서 참여해 무단 투기 폐타이어, 페트병, 담배꽁초 등을 수거했다.

 

이숙힐 새마을개선회장은 국토대청결 행사를 통하여 무단으로 투기된 쓰레기들이 얼마나 많은지를 알게 됐다고 말했다.

 

이명희 고경면장은 추운 날씨에도 참여해주신 분들께 감사드리며, 단포강변체육공원은 주민들이 많이 찾는 곳이라 청결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해양경찰청, 해상화학사고 대응 법적기반 마련 추진
[한국방송/박병태기자] 해양경찰청(청장 정봉훈)은 “지난 24일 「(가칭)해상 화학물질 방제에 관한 법률」제정안 마련을 위한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용역은 해상화학사고 발생 시 국가 차원의 신속한 대응이 없을 경우 오염물질 유출과 함께 화재·폭발 등 2차 사고로 이어져 국가적 재난 사태로 확산될 수 있음에 착안해, 해양경찰청 소관 사무인 해상 화학물질 방제에 관한 사고 대비·대응 체계를 명확히 하고, 국가 대응 역량 강화를 위한 법적 기반을 마련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2019년 9월 28일 울산 동구 염포부두에 정박해 있던 케이먼 아일랜드 국적 화학제품을 운반하는 2만 5881T급 스톨트 그론랜드호에서 폭발음과 화재가 발생하였다. 스톨트 그론랜드호에는 14가지 화학제품 2만7천 톤이 실려 있어 진화작업에 며칠이 걸릴 수 있고, 폭발위험은 물론 독성이 강한 물질로 대형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상황이었다. 해양경찰청은 해상에서 화학방제함(대용량 소화포 탑재 및 소화약제 사용 가능) 등을 동원하여 선원 25명을 전원 구조하고, 18시간 만에 화재를 진압해 화학물질로 인한 추가 폭발·화재 등 국가적 재난 사태로의 확산을 막을 수 있었다. 최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