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0 (금)

  • 구름조금동두천 25.7℃
  • 맑음강릉 29.2℃
  • 구름조금서울 25.6℃
  • 맑음대전 27.2℃
  • 구름조금대구 27.5℃
  • 구름많음울산 22.4℃
  • 흐림광주 24.9℃
  • 구름많음부산 21.8℃
  • 구름많음고창 25.5℃
  • 흐림제주 22.8℃
  • 맑음강화 21.3℃
  • 맑음보은 24.6℃
  • 구름조금금산 25.2℃
  • 흐림강진군 23.1℃
  • 구름조금경주시 29.4℃
  • 구름많음거제 22.1℃
기상청 제공

사회

영천시청 태권도단, 2021년 ‘올해의 팀’ 상 수상

한 해 동안 우수한 성적으로 ‘태권도 도시 영천’ 빛내

URL복사

[영천/김근해기자] 영천시청 태권도단(감독 명재진)18일 오전 11시 서울 The-K호텔에서 열린 2021년 대한태권도협회 주최 올해의 팀상을 수상했다.

 

영천시청 태권도단은 코로나19의 어려움 속에서도 도장에서 멈추지 않는 수련을 계속한 결과 2021년 강보라·강미르 자매가 국가대표로 선발되고,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에서 열린 세계여자태권도오픈선수권대회에서 강미르 선수가 금메달을 수상하는 등 태권도 도시 영천을 빛낸 바 있다. 이는 민주적·합법적·합리적 팀 조직을 운영한 덕분이고 올해의 팀상으로 이를 인정받은 것이다.

 

올해의 팀상은 영천시청 태권도단을 대표하여 명재진 감독이 수상했으며, 수상자는 대한태권도협회 경기력향상위원회에서 2021년 우수성적 팀 3배수를 선정하여 태권도전문지 기자단의 투표로 최종 선정했다.

 

대한태권도협회는 올해의 팀상 외에도 특별선수상, 선수상, 신인선수상, 지도자상 등을 수여했으며, 입상한 팀 및 선수에게는 트로피를 전달했다.

 

영천시청 태권도단은 2022년에도 태권도 도시 영천타이틀을 사수하기 위해 일부 선수가 선수촌에 입촌해있으며, 전체 단원들은 다른 지역의 태권도단과 전지훈련에 함께 참여할 예정이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2021년에도 태권도단 선수들이 모두 노력해준 덕에 올해의 팀상을 수상하게 되어 기쁘다. 2022년에도 실력을 바탕으로 한 세계적으로 우수한 성적을 거둬 태권도도시 영천을 빛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확진·의심 학생도 이번 학기 기말고사 치른다…별도 고사실서 응시
[한국방송/박병태기자] 코로나19 확진됐거나 의심 증상이 있는 학생도 기말고사 기간에 한해 예외적으로 등교해 시험 응시가 가능해진다. 교육부는 17개 시도교육청과 함께 코로나19 확진·의심증상 학생들이 다음 달부터 한 달간 실시되는 중·고등학교 기말고사에 응시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20일 밝혔다. 교육부는 앞서 질병관리청과 협의해 자가격리자의 학교시험 응시를 위한 외출을 허용했다. 코로나19 확진·의심증상 학생은 원칙적으로 등교가 중지되지만, 이번 조치로 각 학교에서는 분리 고사실을 운영함으로써 등교해 시험 응시가 가능하다. 코로나19 감염으로 미응시 때는 기존과 같이 출석인정 결석 처리하고 인정점(인정비율 100%)을 부여한다. 기말고사 사전 준비 단계에서 교육청과 학교는 기말고사 운영을 위한 세부 계획을 마련한다. 확진 학생의 증상 악화 등 돌발상황에 대비해 유관기관 협조체계, 학생·보호자 비상연락망 등을 구축한다. 학교는 교직원·학생·학부모 등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감염 예방 교육을 실시한다. 확진·의심증상 학생의 사전 관리를 위해 분리 고사실 응시자 명단, 등교 방법, 비상 연락처 등을 확인한다. 기말고사 기간에는 일반학생과 분리 고사실 응시 학생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