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1 (토)

  • 맑음동두천 25.4℃
  • 맑음강릉 29.3℃
  • 맑음서울 25.4℃
  • 맑음대전 28.0℃
  • 구름조금대구 28.6℃
  • 구름조금울산 24.4℃
  • 맑음광주 26.7℃
  • 구름조금부산 22.2℃
  • 맑음고창 24.3℃
  • 맑음제주 24.2℃
  • 구름조금강화 18.0℃
  • 맑음보은 25.6℃
  • 맑음금산 24.7℃
  • 맑음강진군 27.3℃
  • 구름많음경주시 30.1℃
  • 구름많음거제 23.6℃
기상청 제공

사회

충남 119구급대 도민 위해 ‘온 힘’ 다해

- 지난해 18만7250건 출동해 환자 9만6366명 병원으로 이송 -

URL복사

[충남/박병태기자] 충남소방본부는 지난해 도내 119구급대가 총 187250회 출동해 96366명의 환자를 병원으로 이송했다고 13일 밝혔다.

 

매일 513건씩 출동해 264명의 환자를 병원으로 이송한 것으로 2.8분마다 출동한 셈이다.

 

2020년에 비해 출동은 26883(16.8%), 환자를 실제 이송한 횟수와 이송 인원도 각각 1574(12.8%) 11711(13.8%)씩 늘었다.

 

코로나19 확진자 6252명과 의심 환자 1125명도 병원과 생활치료센터 등으로 안전하게 이송됐다.

 

환자 유형별로는 질병 환자가 62059명으로 64.4%를 차지했으며, 사고부상이 18039(18.7%), 교통사고 환자가 1861(11.3%)으로 뒤를 이었다.

 

연령별로는 70대가 15546(16.1%)으로 가장 많았고, 8014882(15.4%), 5014482(15.0%) 순이었다.

 

특히 65세 이상 고령층이 39790명으로 전체 구급 이송 인원의 41.3%를 차지한 반면 20세 이하 미성년층은 7668(7.95%)에 불과했다.

 

이용 시간대별로는 오전 8시부터 밤 8시까지 이송한 환자가 63253(65.6%)으로 밤 8시부터 다음 날 오전 8시까지 발생한 환자 33123(34.4%)보다 높은 것으로 확인됐다.

 

환자 발생 장소로는 집(거주지)59949(62.2%)으로 가장 많은 비율을 차지했으며, 도로와 상업시설에서도 각각 13267(13.8%)4457(4.6%)의 환자가 발생했다.

 

도 소방본부는 코로나19 첫해인 2020년에 비해 지난해에는 도민들의 피로 누적과 단계적 일상 회복으로 주춤했던 사회활동이 늘어나며 구급 출동도 함께 증가한 것으로 분석했다.

 

최장일 소방본부 구조구급과장은 “119구급활동 분석 결과를 바탕으로 도민에게 다가가는 선제적 구급 서비스 방안을 마련하겠다품질 높은 구급 서비스로 도민이 더 안전한 충남 만들기에 최선을 다할 것고 전했다.

 



종합뉴스

더보기
보호자가 수술 진행 확인하는 ‘스마트 수술실’ 등 본격 추진
[한국방송/최동민기자] 정부가 올해도 환자의 눈높이에 맞춘 이해와 소통을 지원하는 병원 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스마트병원 사업’을 지원한다. 이를 위해 보호자가 수술 진행사항을 확인할 수 있는 ‘스마트 수술실’과 환자와 보호자가 치료과정에 참여하는 ‘스마트 입원환경’, 그리고 환자의 질환 등에 따른 맞춤형 교육이 가능한 ‘환자 보호자 교육’ 등 ‘환자중심 소통’ 3개 분야를 공모했다. 이 결과 총 15개 연합체가 지원했는데, 사업 목표·전략과 세부계획, 확산 가능성 등을 평가해 주관의료기관으로 충남대학교병원, 서울대학교병원, 한림대학교 동탄성심병원, 세브란스병원을 선정했다. 2022년 스마트병원 연합체(컨소시엄) 구성 현황. 스마트병원 선도모델 지원사업은 정보통신기술(ICT)을 의료에 활용해 환자 안전을 강화하고 의료 질을 높일 수 있는 선도모델을 개발하고 이를 검증하는 사업이다. 단기적으로는 병원서비스 디지털 전환을 통해 의료서비스의 효율성·효과성 제고와 동시에 환자와 의료진이 능동적으로 참여하는 환경을 조성하고, 환자 경험을 향상시킨다. 중장기적으로는 스마트병원과 지역사회 의료서비스 제공 생태계 선순환 고리를 마련하는 것을 추진 목표로 하고 있다. 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