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1 (토)

  • 맑음동두천 26.5℃
  • 구름조금강릉 29.9℃
  • 맑음서울 25.5℃
  • 구름조금대전 26.9℃
  • 구름조금대구 28.9℃
  • 구름조금울산 24.9℃
  • 맑음광주 26.5℃
  • 맑음부산 22.2℃
  • 맑음고창 24.8℃
  • 맑음제주 24.0℃
  • 구름조금강화 18.6℃
  • 맑음보은 25.9℃
  • 맑음금산 24.9℃
  • 맑음강진군 27.6℃
  • 구름많음경주시 30.6℃
  • 구름조금거제 24.4℃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 광주 서구 공사중 아파트 붕괴사고 현장 방문

실종자 수색 총력 지시 및 인근 주민 안전조치 당부

URL복사

[한국방송/김국현기자] 이승우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오늘(12) 광주광역시 서구 공사중

아파트 붕괴사고 실종자 수색구조 현장을 방문하여 현장상황을 점검하였다.

   

소방, 지자체 등은 공사 현장 업체와 협조하여 실종자 확인 등 인명구조에 최선을 다하고, 실종

자 가족분들께 주기적으로 수색상황을 설명하도록 하고, 현장구조대원들이 인명 수색에 투입

되기 전에 구조활동의 위험요인을 사전에 진단해서 소방관들이 안전하게 현장에 진입할 수

있도록 특별한 주의를 강조하였다.

 

또한, 지자체 및 경찰에서는 타워크레인 붕괴사고에 대비하여 주민대피 및 접근통제와 붕괴위

험이 있는 타워크레인 등 시설은 신속히 안전조치를 하여 인근 주민들이 일상으로 빠르게 복귀

할 수 있도록 조치를 당부하였다.

 

아울러, 정부는 관계기관과 협조하여 사고원인을 면밀하게 조사하여 향후 유사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근본적인 대책을 마련해나갈 계획이라고 강조하였다.

 

이번 사고는 1.11.() 15:47경 광주 서구 화정동 아이파크 2단지 공사장에서 발생하였으며, 1

이 단순 타박상을 입었고 6명이 실종으로 추정되어 구조활동을 진행 중으로,

 

12 오전에 실시한 국토안전관리원과 지자체 안전점검반의 안전점검결과 일부 시설물의

안전이 확인되었으며, 안전이 확인된 부분에 대해서는 구조견과 드론을 활용해 신속하게

건물의 내외부 수색을 시작하였다.



종합뉴스

더보기
청소년이 직접 ‘보호’ 정책 만든다…2022 청소년특별회의 출범
[한국방송/김한규기자] 청소년에게 필요한 정책을 청소년이 직접 만드는 ‘2022년 청소년특별회의’가 구성된다. 여성가족부는 20일 서울 정동 1928 아트홀에서 청소년 정책참여기구인 ‘2022년 청소년특별회의’가 출범식을 갖고 활동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지난 2005년부터 운영된 청소년특별회의는 청소년이 직접 범정부적 차원의 청소년정책을 발굴해 정부에 제안하는 전국 단위의 회의체다. 각 지역을 대표하는 17개 시·도 청소년참여위원회 청소년과 중앙부처에서 선발한 청소년을 포함해 총 500여 명으로 구성돼 있다. 이날 출범식에는 의장단, 17개 시·도의 대표 청소년위원, 청소년 지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한다. 청소년위원 약 400여 명도 온라인으로 함께한다. 청소년위원들은 위촉장을 받고 연간 활동계획을 논의할 계획이다. 또 전년도 청소년위원이 참석해 그동안의 정책제안 성과와 함께 청소년특별회의에서의 경험과 의미를 공유하고 앞으로의 활동을 격려하는 시간도 가진다. 청소년특별회의는 지난 17년간 583개의 정책과제를 제안했다. 그 중 521개가 반영(89.4%)됐고, 지난해에는 30개의 과제를 제안해 28개가 정부 정책에 반영됐다. 특히 2016년 청소년증 사용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