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6 (월)

  • 맑음동두천 -2.1℃
  • 맑음강릉 5.5℃
  • 맑음서울 1.5℃
  • 맑음대전 -0.1℃
  • 맑음대구 1.4℃
  • 맑음울산 4.7℃
  • 흐림광주 3.6℃
  • 맑음부산 7.3℃
  • 맑음고창 -0.3℃
  • 구름조금제주 7.7℃
  • 맑음강화 -0.6℃
  • 맑음보은 -3.0℃
  • 맑음금산 -2.1℃
  • 흐림강진군 2.5℃
  • 구름조금경주시 0.2℃
  • 구름많음거제 5.9℃
기상청 제공

커뮤니티

솟대문학 2015년 겨울호 통권 100호 맞아 미술계에서 축하나서

URL복사


서울--(뉴스와이어) 2015년 10월 19일 -- 한국장애예술인협회는 국내 유일의 장애인문학지 솟대문학이 2015년 겨울호로 통권 100호를 맞게 된다고 밝혔다. 

솟대문학 100호를 기념하기 위하여 화가들이 나섰다. 

대한민국장애인미술대전 대상 작가인 서양화가 김영빈은 가장 먼저 솟대 100개를 그린 서양화 <염원>을 솟대문학에 보냈다. 

솟대문학에 남다른 애정을 보였던 원로시인 故 구상 선생의 사위인 판화작가 김의규는 서로 다르지만 행운이 맞닿을 것이라는 희망을 담은 작품 <couplet-2행연구>로 솟대문학 100호의 역사를 표현하였다. 

사고로 양쪽 팔이 절단되어 의수에 붓을 꽂고 그림을 그리는 수묵화가 석창우은 “행복한 글터 솟대문학 백호, 아름다운 문학으로 영원히 빛날 것입니다”라는 솟대문학 100호 휘호로 축하의 뜻을 전하였다. 

이밖에 조각가 윤영호는 솟대문학의 성장을 <솟대가족의 행복>이란 작품으로 만들어서 축하의 선물을 하였으며, 휠체어를 사용하는 목공예가 김윤숙 님은 솟대 시리즈 6으로 솟대의 다양한 모습을 작품화하여 솟대문학 100호 기념 갤러리에 싣는다. 

솟대문학 방귀희 발행인은 “솟대문학 100호에는 다양한 화보를 실어서 솟대문학을 이미지로 기억해 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솟대문학은 1991년 4월에 창간호를 낸 이래 단 한 번의 결간 없이 25년 동안 발간하면서 문화체육관광부 선정 ‘2011 우수콘텐츠 잡지’에 선정되기도 하였다. 

전국의 장애문인 1,000여 명과 함께하는 솟대문학은 그동안 160여 명의 장애문인을 배출하며 한국에 장애인문학이란 새로운 장르를 만들었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수교 60주년 계기 중남미 국가와의 협력 강화 방안에 대한 국민참여사업」 결과 대국민 설명회 유튜브 생중계
[한국방송/이광일기자] 외교부는 지난 10월 개최된 「수교 60주년 계기 중남미 국가*와의 협력 강화 방안에 대한 국민참여사업」의 결과를 공유하고 추가 의견 수렴을 갖기 위한 대국민 설명회를 12.4.(토) 13:00-15:00 개최하였다. * 내년 수교 60주년 중남미 국가 : 멕시코, 콜롬비아, 칠레, 아르헨티나, 코스타리카, 도미니카공화국, 에콰도르, 엘살바도르, 과테말라, 온두라스, 니카라과, 파나마, 파라과이, 자메이카, 아이티 등 15개국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하여 외교부 중남미국 관계자, 중남미 및 공론조사 분야 전문가 등은 현장 참석하고, 일반 국민들은 ‘국민외교센터’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실시간 참여하였다. 견종호 공공문화외교국장은 환영사에서 최근 우리나라의 소프트파워 영향력이 높아진 데에는 민간 공공외교관으로서 우리 국민들의 기여가 컸음을 평가하고, 앞으로도 국민과 함께 하는 외교를 지속 추진해 나갈 것을 강조하였다.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간사를 맡고 있는 이재정 국회의원은 축사(영상)를 통해 이번 국민참여사업에서 수렴된 국민들의 귀중한 의견이 외교정책에 효과적으로 반영될 수 있도록 국회에서도 함께 힘을 더하겠다고 밝혔다. 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