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6 (일)

  • 맑음동두천 0.4℃
  • 맑음강릉 6.3℃
  • 맑음서울 0.1℃
  • 맑음대전 3.6℃
  • 맑음대구 7.3℃
  • 맑음울산 9.6℃
  • 구름많음광주 4.5℃
  • 맑음부산 10.6℃
  • 흐림고창 1.5℃
  • 흐림제주 7.6℃
  • 맑음강화 -0.4℃
  • 맑음보은 2.0℃
  • 맑음금산 3.1℃
  • 구름많음강진군 5.0℃
  • 맑음경주시 8.7℃
  • 맑음거제 8.1℃
기상청 제공

사회

제38회 전북자동차 추계포럼 개최

4차 산업시대 자율주행 기술 발전방향 및 미래 전략 모색

URL복사

[군산/김주창기자] 미래자동차와 관련해 신산업시장을 선도하기 위한 포럼이 군산에서 열리며 눈길을 끌고 있다.

 

군산시는 2일 한국산업단지공단 전북본부에서 제38회 전북자동차 추계포럼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포럼은 ()전북자동차포럼 주관으로 진행됐으며 군산시장, 군산시의회 부의장을 비롯한 기업체 대표, 산학연관 관계자 및 전북자동차포럼 회원 등 90여명이 참석했다.

 

한국자동차연구원 이재관 본부장은 자율주행 기술현황 및 발전방향에 대한 주제 발표에서자율 주행차 시대가 도래하면서 자동차 산업의 패러다임은 전기차, 자율 주행 차량으로 급격히 변화하고 있고, AI· 빅데이터 기반의 신산업 분야와의 접목을 통해 미래시장을 선도해야 한다 고 주장했다.

 

이 밖에도 자동차 관련 산학연관 전문가를 초청해 자율주행 분야 주요현안, 최신동향, 앞으로의 대응방안 등의 다양한 토론을 진행 했다.

 

강임준 시장은 전북자동차 추계포럼 준비를 위해 애쓰신 관계자분에게 고마움을 전했으며, 군산이 자율주행 사업의 메카가 될 수 있도록 새만금지역을 활용하여 미래형 자율주행차 산업을 육성하는데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사단법인 전북자동차포럼은 지난 200211옛 대우자동차가 군산국가산업단지 내 입주 하면서부터 전북 자동차산업 발전을 위해 지역 대학과 전라북도, 군산시, 주요 혁신기관, 완성차 및 관련 협력업체 등이 모두 참여한 민간 포럼으로 설립됐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